FASHIONLOOK BOOK

뉴진스 민지 X 샤넬, 프랑스 고자크 화보 공개

뉴진스 민지 X 샤넬, 프랑스 고자크 화보 공개 | 1
[사진제공=샤넬, 매거진 엘르]

패션 매거진 <엘르>에서 샤넬 앰버서더 뉴진스(NewJeans) 민지와 함께한 5월호 뷰티 화보를 공개했다.

지난 3월 말에 공개된 <엘르>의 스페셜 디지털 프로젝트, ‘디 에디션(D Edition)’ 커버에 이어 샤넬의 아이콘, 까멜리아와 함께한 프랑스 고자크 화보가 공개되었다. 이번 화보는 샤넬 스킨케어 라인 ‘No1 DE CHANEL’과 이 스킨케어 라인의 핵심 성분인 레드 까멜리아가 함께 했다.

뉴진스 민지 X 샤넬, 프랑스 고자크 화보 공개 | 2
[사진제공=샤넬, 매거진 엘르]

샤넬 앰버서더로서 뉴진스 민지는 프랑스 남서부에 위치한 샤넬의 까멜리아 농장을 방문하여 까멜리아 전문가, 쟝 토비(Jean Thoby)와 샤넬 농장 운영 매니저, 필립 그랜드리 (Philippe Grandry)를 만나 까멜리아를 직접 수확하는 시간을 보냈다. 또한 샤넬 스킨케어 전문가와 함께 샤넬 오픈-스카이 연구소에서 까멜리아의 꽃부터 씨앗까지 모든 요소가 화장품이 만들어지는데 들어가는 과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샤넬 앰버서더 민지는 “까멜리아에 대한 샤넬의 열정과 전문성은 물론, 환경을 위한 샤넬의 까멜리아 재배 방식에 큰 감명을 받았다. 레드 까멜리아 세럼을 평소에 즐겨 사용하는데 이 제품에 대한 애정이 더 많이 생겼다”며 이번 트립의 소감을 전했다.

한편, 2천여 종의 까멜리아가 자라나고 있는 신비로운 까멜리아 숲에서 촬영된 뉴진스 민지의 화보는 <엘르> 5월호와 공식 홈페이지(elle.co.kr) 및 <엘르>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122 Views
8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