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tv style] ‘푸른 바다의 전설’ 신혜선 시크한 올 블랙 패션

신혜선

SBS 수목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의 출연중인 신혜선 스타일링이 연일 화제다.

청순한 외모와 늘씬한 몸매로 어떤 스타일도 완벽하게 소화해 내는 신혜선은 극중 역할에 맞게 트렌디하면서도 고급스러움을 잃지 않는 유니크한 스타일로 주인공인 전지현 못지 않게 주목 받고 있다.

특히 지난 18일 방송된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는 화이트 디테일의 블랙 니트와 팬츠, 그리고 배색 포인트가 더해진 블랙 코트를 입어 시크한 올 블랙룩을 선보였다. 여기에 구조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 블랙 토트백을 매치해 자칫 심심할 수 있는 올 블랙 룩을 빛내는 센스를 발휘했다.

블랙 토트백은 금강제화가 전개하는 이태리 패션 브랜드 ‘브루노말리(BRUNOMAGLI)’의 ‘쿠보 루체(CUBO LUCE)’다. 쿠보 루체는 구조적이고 입체적인 형태에 2017년 트렌드 컬러인 페일도그우드를 비롯해 민트, 핫핑크 등 세련된 컬러감이 특징이다.

한편 ‘푸른 바다의 전설’은 우리나라 최초의 야담집인 어우야담에 나오는 인어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드라마로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198 Likes
7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