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톱 치어리더 김연정, 맥심 표지 장식

치어리더 김연정

국내 톱 치어리더 김연정이 맥심 3월호 표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치어리더 김연정은 오는 3월 7일 개막하는 WBC(World Baseball Classic) 한국 대표팀 우승 기원 특집으로 기획한 맥심 3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김연정은 치어리더 의상, 타이트한 슬리브리스 톱 등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특유의 에너지 넘치는 매력을 뽐냈다.

맥심은 다년간의 치어리딩으로 다져진 김연정의 탄탄한 건강미와 시원한 미소와 개구쟁이 같은 사랑스러움을 3월호 WBC 특집호 표지에 담았다. 촬영 당일 영하의 추운 날씨도 무색하게 만든 김연정의 밝은 웃음 덕분에 오히려 촬영 스태프들이 힘을 받았다는 후문.

국가대표팀의 WBC 우승 기원 화보라서 더 즐거운 마음으로 임했다는 김연정.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 또한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진행됐다. 2년 전, 2015년 2월호 맥심 표지를 먼저 장식한 치어리더 박기량 이야기에 김연정은 “(맥심에서)연락은 나한테 먼저 왔다”라며 재치있게 응수했다.

“치어리더가 방송이나 화보 촬영 하는 것을 부정적으로 보는 시선이 있다”고 말한 그녀는 “이 직업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응원 문화를 발전시키기 위해서”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신념을 밝혔다. 또한 치어리더 김연정은 한국 대표팀이 WBC 우승한다면 “내가 표지모델로 나온 MAXIM 3월호에 사인해서 독자분들 선정해서 보내 드리겠다”는 이색 공약을 걸기도 했다.

466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