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색다른 아웃도어, 액티비티에 빠진 2030세대

주 52시간 근로제 시행과 워라밸 트렌드가 맞물리면서 새로운 취미와 경험의 기회를 찾는 젊은 직장인들이 늘어나고 있다. 퇴근 후 자기계발을 위해 어학원이나 문화센터를 가거나 도심 속에서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스포츠 활동을 하며 자기 자신을 위한 투자에 아낌이 없다.

색다른 경험에 높은 가치를 부여하는 2030세대는 ‘원데이 클래스’, ‘원데이 이색 체험’ 등을 통해 평소 쉽게 경험하기 어려운 액티비티에 도전하거나 경험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종합숙박·액티비티 예약 서비스 여기어때에 따르면 플라이보드, 실내 서핑 등 액티비티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익스트림 액티비티’의 경우 상품이 500개를 넘어 서며 올해 초 대비 관련 등록 상품수가 50% 급증한 것으로 드러났다.

최근 이러한 가치 소비와 새로운 여가 트렌드의 열풍은 아웃도어 문화에도 변화의 바람을 불러 일으켰다. 등산이나 트레킹 외에도 함께 하는 그룹핑 러닝, 클라이밍, 낚시 등 아웃도어의 관심 범위가 확대되면서 관련 액티비티를 경험해 보려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 이에 따라 아웃도어 업계에서는 일상 속에서 손쉽게 즐길 수 있거나 이전에는 쉽게 접할 수 없던 색다른 액티비티 경험 제공을 통해 브랜드 호감도를 높이는 동시에 미래 고객 확보에 나서고 있다.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는 전문강사진과 함께 다양한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체험할 수 있는 ‘아이더클래스’를 운영 중이다. ‘아이더클래스’는 매월 일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아웃도어 및 스포츠, 레저 활동을 선정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고객 참여 프로그램이다. 등산 및 트레킹 외에도 서핑, 낚시, 클라이밍 등 계절별, 테마별 다양한 액티비티 구성이 눈길을 끈다.

‘아이더클래스 2019’에서는 등산 클래스를 비롯 트리 클라이밍, 바다낚시 클래스를 진행, 열띤 호응과 참여도를 보인바 있다. 오는 6월 14일에는 2박 3일간 독도와 울릉도를 트레킹하는 아웃도어와 역사 탐방이 결합된 신개념 액티비티 클래스를 마련해 좋은 소비자 반응을 이끌어 냈다.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는 ‘블랙야크 알파인 클럽’을 운영 중이다. ‘알파인 클럽’은 산행에 대한 지식과 활동을 공유하는 블랙야크의 애플리케이션 기반 소셜 액티비티 플랫폼이다. 약 11만여 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명산 100과 사람들’ 책 발간, 산행과 함께 산의 쓰레기를 수거하는 ‘클린 마운틴 365’ 캠페인 등을 클럽 참가자들 함께 진행해 나가며 소비자와의 교감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아웃도어 브랜드 몽벨은 소비자와 함께 하는 이색 트레킹을 진행한다. 몽벨의 트레킹 메이트로 활동 중인 배우 변요한과 함께 DMZ를 트레킹 하는 ‘몽벨 위크론 라잇트레킹’을 마련한 것. 몽벨은 환경운동 시민단체 ‘녹색 연합’과의 멸종위기동물 보호를 위한 MOU 체결을 맺고 멸종위기동물 보호를 위한 실천에 나서고 있다. 이번 6월 마련된 ‘몽벨 위크론 라잇트레킹’은 을지전망대에서 국내 람사르습지 등록 1호 용늪에 이르는 코스 트레킹과 더불어 멸종위기동물 스탬프 미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친환경 글로벌 아웃도어 스포츠 브랜드 파타고니아코리아는 광주 무등산 선비바위 일대에서 전국 클라이머들과 맨손으로 암벽 등반을 하며 자연 속에서 아웃도어를 즐기는 ‘볼더러스 데이’를 올해도 진행했다. 별도의 등반 장비 없이 오직 맨손으로 자연 암벽을 등반하며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야외 볼더링 활동을 기반으로 마련됐다. 액티비티 이후에는 참가자들과 함께 친환경 아웃도어 정신에 대한 교육 진행과 머문 자리 쓰레기 줍기 등을 통해 친환경 가치를 함께 실천한다는 취지다. 

아디다스는 6월 8일 세계 해양의 날을 맞아, 해양환경보호단체 팔리포더오션(Parley for the Oceans)과 함께 스포츠를 통해 바다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해양 환경보호 활동을 촉구하는 이벤트, ‘런포더오션(Run for the Oceans)’을 양재시민의 숲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인 ‘런포더오션 서울’은 오는 6월 8일(토) 양재 THE K 호텔을 거점으로 양재시민의숲과 양재천 일대를 달리는 코스로, 약 1000여명이 함께한다. 양재천 변과 주변 도심, 숲 속을 달리는 6km 성인 코스와 보호자를 동반한 어린이(5~13세) 50여 명이 함께 하는 1km코스의 러닝 이벤트가 열린다.  또한 해양 보존에 대해 자신의 생각으로 자유롭게 고민하고 표현해 볼 수 있도록 바다를 주제로 하는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 폐플라스틱 DIY존, CUSTOM 서비스, 퍼팅 게임, 케이터링 서비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참가자에게는 기념 티셔츠가 제공된다.

신선철 아이더 마케팅 팀장은 “워라밸 문화가 확산되면서 새로운 취미를 찾고 자신의 경험을 확대해 나가려는 젊은 소비자층이 증가하고 있다”면서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전문적인 클래스와 함께 색다른 아웃도어를 경험해 볼 수 있는 ‘아이더클래스’를 올 시즌에는 더욱 다양하게 구성, 제공하여 소비자와의 접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42 Likes
4 Shares
0 Comments

패션서울 편집부

press@fashionseoul.com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합니다.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