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전지현, 홍콩서 섹시한 ‘블랙 여신’으로 변신

배우 전지현의 기품있는 블랙 드레스 패션이 눈길을 사로 잡고 있다.

전지현은 지난 10일 홍콩 랜드마크 ‘디올’ 부티크 오픈 파티에 한국 대표로 참석했다.

이날 전지현은 네이비와 블랙 컬러가 조화롭게 매치된 디올 드레스에 스틸레토 힐을 착용해 감각적인 블랙 패션을 연출하며 우아하면서 섹시한 매력을 어필했다. 여기에 블랙 미스 디올 미니 사이즈 백과 디올 시계, 디올 파인 주얼리를 더해 완벽한 토털 룩을 완성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전지현 외에도 임달화, 장만옥, 코코리 등 중화권 톱스타들이 함께 자리해 디올 부티크의 리오프닝을 축하했다.

122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