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비이커, 온라인 전용 브랜드 ‘비 언더바(B_)’ 라인

자체 제작한 PB 상품 중심, 트렌디한 유니섹스 스타일 강조

1000억원 브랜드 비이커가 최초 온라인 전용 상품 출시로 또 한번 군불을 지폈다.

코로나19로 인한 시장 침체에도 올들어 매출이 10% 이상 늘어나는 등 시장의 관심을 받고 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컨템포러리 멀티숍 ‘비이커(Beaker)’는 온라인 사업 확대와 함께 밀레니얼 고객과의 소통을 확대하는 차원에서 온라인 전용 브랜드 ‘비 언더바(B_)’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비 언더바’는 공백을 의미하는 기호로, 비이커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바탕으로 현 시대의 감성을 담아내는 공백의 의미를 담고 있다.

비이커는 자체 제작한 오리지널 라인(PB) 상품을 중심으로 트렌디하고 유니섹스한 스타일의 상품을 ‘비 언더바’ 라인으로 구성했다.

특히 트렌디하고 가성비를 중시하는 2535 고객을 겨냥해 비이커 상품 대비 가격을 60% 수준으로 책정했다.

또 삼성물산 패션부문 통합 온라인몰 SSF샵을 통해 ‘비 언더바’ 사업을 전개하는 한편 비이커 청담/한남 플래그십 스토어 등에는 ‘비 언더바’ 쇼룸을 마련해 브랜딩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비이커는 올 가을겨울 시즌 ‘비 언더바’ 컨셉을 ‘관계(Relationship)’로 잡았다.

톤 다운된 컬러감과 여유있는 젠더리스 실루엣으로 관습을 넘어선 관계를 재정의했다.

‘비 언더바’는 오버사이즈 맥코트와 싱글코트, 세미오버핏의 피코트와 트렌치코트, 오버사이즈 재킷, 데님 팬츠, 카디건, 셔츠, 스웨터, 목걸이 등 의류와 액세서리로 구성됐다. 가격은 아우터가 20~30만원대, 팬츠/카디컨/스웨터/액세서리는 10만원대이다.

송태근 비어커 팀장은 “비이커는 MZ세대에게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제공하며 차별화된 브랜딩을 펼쳐나가고 있다” 라며 “’비 언더바’ 출시와 함께 가성비를 중시하고 패션에 관심이 있는 젊은 층에게 유니섹스 컨셉의 동시대적인 스타일을 선보일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비이커는 온라인 전용 상품 ‘비 언더바’ 출시를 기념해 무료 교환 및 반품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베스트 리뷰를 작성한 고객 20명을 추첨해 5만원 금액권을 증정한다.

85 Like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