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리, 프리미엄 라인 LEE 101 런칭

배럴즈(대표 윤형석)가 국내에서 전개하는 세계 3대 데님 브랜드 ‘리(LEE)’에서 프리미엄 라인 ‘LEE 101’을 선보인다.

‘LEE 101’은 1911년 워크웨어 사업을 시작으로 100년 이상의 역사 속에서 탄생한 대표적인 아이템들을 그시대의 역사와 문화 그리고 제작 방식까지 복각한 프리미엄 컬렉션으로 데님을 선호하는 팬층에게 인지도가 높다.

특히, 이번에 선보이는 ‘LEE 101’ 라인은 1940년대에서 1950년대 데님이 대중들에게 워크웨어에서 본격적인 패션 아이템으로 인기가 높아질 시기에 만들어진 제품들로 구성되었으며, 그 시기에 사용했던 방식으로 대량 생산이 어려워 현시대에는 잘 사용하지 않는 좌능트윌 데님 원단과 내구성이 좋은 고밀도 원단의 젤트데님 그대로를 재현하였다. 그 당시 스티브 맥퀸, 마릴린 먼로, 제임스 딘 등 할리우드 셀럽들이 ‘LEE 101’을 영화와 일상에서 착용하면서 대중들에게 큰 인기를 모았다.

‘LEE 101’은 카우보이들을 위해 탄생한 1950’s 라이더 자켓과 데님 셋업, 워크웨어로서의 기능에 충실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1940’s 커버올 데님 로코 자켓과 페인터 팬츠, 그리고 마릴린 먼로가 착용하여 큰 이슈가 되었던 1955’s 스톰 라이더 데님 자켓도 선보인다.

관계자는 “지금까지 국내에서 접하기 쉽지 않았던 ‘LEE 101’ 라인을 앞으로는 리(LEE) 코리아를 통해 국내에서도 쉽게 만나 볼 수 있어 한국의 리(LEE) 데님 팬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되었으면 좋겠다. ‘LEE 101’은 국내에서 지속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아직 경험하지 못한 소비자들도 LEE 101의 매력을 느껴 볼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18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