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혁신적인 프레피룩 선보여

<사진제공=컨버스(CONVERSE)>

스트릿 문화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컨버스(CONVERSE)가 미국 맨즈웨어 디자이너 토드 스나이더 (TODD SNYDER)와 콜라보레이션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

이번 컬렉션은 스트릿 웨어와 클래식한 패브릭 소재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프레피룩 스타일로 선보인다.

<사진제공=컨버스(CONVERSE)>

토드 스나이더는 실외 작업복에 주로 활용되던 브리티시 밀러레인 사의 왁스 코튼, 타탄과 같이 클래식한 패브릭 소재를 사용하여 럭비셔츠, 가디건, 트렌치 코트는 물론 척 70와 잭퍼셀까지 새롭게 탄생시켰다.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척 70’은 아이코닉한 스타일에 모던한 기법을 더해 탄생했다. 브리티시 밀러레인사의 왁스 캔버스 어퍼를 사용하였고 토드 스나이더 로고가 새겨진 레더 소재의 랜드 디테일, 힐과 텅의 풀 루프 또한 토드 스나이더 로고가 양각으로 새겨졌다. 레더 척테일러 앵클 패치, 팝한 만다린 컬러의 레이스 팁과 톱 아일렛이 특징이다.

<사진제공=컨버스(CONVERSE)>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척 잭퍼셀’은 잭퍼셀의 시그니처인 스마일 토 디자인에 코팅 처리된 브리티시 밀러레인사의 왁스 캔버스 어퍼가 적용되었다. 척 70과 마찬가지로 토드 스나이더 로고가 새겨진 레더 소재의 랜드 디테일, 양각으로 새겨진 힐과 텅의 풀 루프 등 섬세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사진제공=컨버스(CONVERSE)>

토드 스나이더는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어패럴 컬렉션을 통해 클래식 프레피 문화를 오늘날의 스트릿 스타일로 재해석했다.

<사진제공=컨버스(CONVERSE)>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벨루아 PO 크루넥’과 ‘럭비 셔츠’는 클래식한 아이비리그 스타일로 벨루어 소재가 특징이다. 래글런 슬리브를 따라 처리된 파이핑 디테일, 레트로한 잭퍼셀 로고 자수가 새겨져 있다.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플레이드 PO 크루넥’, ‘플레이드 PO 후디’ 는 하운드투스 패브릭의 자카드 플레이드 소재가 사용되었다. 아플리케 자수로 부착된 퍼셀 펠트 패치가 돋보인다. ‘플레이드 조거’는 지퍼가 달린 사이드 포켓과 발목 쪽 지퍼 디테일로 실용성과 활동성을 더했다.

이 외에도 ‘가디건’, ‘바시티 자켓’, ‘트렌치 코트’, ‘헬멧백’ 등 다양한 어패럴과 액세서리는 스포츠에서 영감을 받은 아이코닉한 잭퍼셀에 대한 오마주로, 빈티지 스타일과 현대적인 기술이 한 데 어우러진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출시된다.

장인 정신과 헤리티지는 물론 가장 세련된 디테일과 정교한 디자인, 모던 스트릿 스타일이 어우러진 ‘컨버스 X 토드 스나이더’ 캡슐 컬렉션은 1월 27부터 컨버스닷컴, 컨버스 홍대, 서면, 케이스스터디 청담, 카시나 1997 압구정, 10CC 롯데 에비뉴엘에서 만나볼 수 있다.

149 Likes
5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