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 X 브라운야드, 투비 뉴트럴

<사진제공=마리떼 프랑소와(Marithé François Girbaud)>

프랑스 패션 브랜드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Marithé François Girbaud)가 남성 컨템퍼러리 패션 브랜드 브라운야드와의 협업 컬렉션 공개했다.

이번 마리떼 X 브라운야드 컬렉션은 ‘투 비 뉴트럴(TO BE NEUTRAL)’ 테마 아래 디자인됐다. 커플 옷 바꿔입기 프로젝트, 일명 스위처루 프로젝트(Switcheroo project)에서 영감 받아 기존 성별에 따른 고정관념과 정체성에서 벗어나 성별의 경계를 허물고 중립적인, 모호함, 자유로움 등을 표현한 점이 특징이다.

<사진제공=마리떼 프랑소와(Marithé François Girbaud)>

협업 상품은 아이보리, 라이트 카키 등 브라운야드의 메인 컬러와 마리떼의 클래식 로고, 디테일을 활용한 스웨트 셔츠, 반팔 티셔츠, 볼캡, 에코백 등으로 구성됐다. 이외에도 데님 트럭커 재킷 셋업, 네트, 슬리브 드레스 등 다양한 상품군을 함께 선보인다.

<사진제공=마리떼 프랑소와(Marithé François Girbaud)>

마리떼 x 브라운야드 협업 컬렉션은 24일 목요일 29CM에서 단독 쇼케이스 및 5%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후 3월 31일 마리떼 공식 온라인 스토어, 마리떼 오프라인 매장(한남 플래그십, 스타필드 하남점, 고양점)과 유니버셜리스트 온라인 스토어, 브라운야드 오프라인 매장(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만날 수 있으며 론칭 기념 일주일간 5%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는 1972년 마리떼 바슐르히와 프랑소와 저버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트렌드를 이끄는 유러피안 감성 캐주얼을 선보이고 있다.

166 Likes
5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