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송지오, 23FW 파리패션위크 쇼 오른다

송지오, 23FW 파리패션위크 쇼 오른다 | 1
사진제공 송지오

한국을 대표하는 디자이너 브랜드인 송지오(SONGZIO)가 오는 1월 20일 금요일, 전세계 패션계에 가장 큰 영향력을 가진 행사인 파리패션위크에서 2023 FW 컬렉션을 공개할 예정이다.

올해 30주년을 맞는 송지오의 62번째 컬렉션 23FW ‘REFLEXION(리플렉션)’은 내면과 외면의 교차, 그리고 송지오의 주인공인 소년의 자아의 투영을 주제로 한다. 어린 검투사의 초상을 연상해 디자인했고 송지오 특유의 아트와 패션을 접목시킨 아방가르드한 디자인으로 강인함과 공존하는 섬세함을 표현한다.

23FW 컬렉션은 파리 8구에 위치한 지상 9층 규모의 브루탈리즘 양식의 건물을 통째로 쇼장으로 만들어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컬렉션은 지난 23SS컬렉션때 500명을 수용한 파리 대성당과는 상반된, 현대적이고 거친 무드에서 새로움과 강렬함을 느낄 수 있다. 송지오 디자이너 겸 아트 디렉터는 “지난 23SS 컬렉션은 단테의 신곡에서 영감을 받은 펜화 아트워크로 하우스의 미학을 극대화 했다면, 이번 23FW 컬렉션은 송지오의 정체성과 송지오의 뮤즈가 되는 소년의 모습 그대로를 투영한 컬렉션이다.” 라고 밝혔다.

이번 파리패션위크 기간 송지오(SONGZIO)는 컬렉션 공개에 이어 20일 저녁 유수의 유명 뮤지션들과 함께 23FW 파리패션위크 기념 파티를 개최할 예정임을 알렸다. 송지오 파리 컬렉션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팅을 맡고 있는 송재우 대표는 “파리 현지에서 송지오의 존재감을 확고히 하고 브랜드의 아트와 컨셉을 다양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컬렉션, 파티, 그리고 쇼룸 까지 다방면으로 이번 시즌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송지오는 이번 파리패션위크 참가와 함께 파리 패션의 중심지인 마레 지구에서 단독 쇼룸을 운영하며 본격적인 해외 비즈니스 확장을 앞두고 있다.

파리패션위크는 런던과 밀라노, 뉴욕 등과 더불어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글로벌 4대 패션 중 하나로 꼽힌다. 올해 30주년을 맞이하는 송지오(SONGZIO)는 2006년 파리패션위크에 첫 진출해 17년째 파리 컬렉션에 참가 중인 브랜드로 우영미, 준지 등과 함께 해외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3대 디자이너 브랜드로 불린다. 2018년 대대적인 리뉴얼과 브랜드 확장으로 현재 전국 65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134 View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