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에스파, 공항 사로잡은 ‘스파이시’한 매력

에스파, 공항 사로잡은 ‘스파이시’한 매력 | 1
<사진제공=쇼파드>

22일 오전, 에스파 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이 제76회 칸 영화제에 참석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에스파, 공항 사로잡은 ‘스파이시’한 매력 | 2
<사진제공=쇼파드, 윈터, 카리나>

2022년부터 쇼파드의 공식 엠버서더로 활동 중인 K-pop 그룹 에스파 멤버들은 쇼파드 공동 사장이자 아트 디렉터인 캐롤라인 슈펠레의 초대로 세계적인 영화 행사인 칸 국제 영화제에 참석한다.

출국 당일, 에스파 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은 쇼파드의 해피 스포츠 워치부터 해피하트, 마이해피하츠, 아이스큐브 컬렉션 주얼리를 멤버 별 스타일에 맞추어 다양하게 레이어링 해 에스파만의 매력이 돋보이는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카리나와 지젤은 블랙 룩에 워치&주얼리로 포인트 스타일링을 하는가 하면, 닝닝과 윈터는 크롭톱에 주얼리 스타일링으로 핫한 썸머 룩을 연출했다.

한편, 에스파는 쇼파드와 함께 칸 현지에서 레드카펫 일정 역시 소화할 예정이다.

128 Views
5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