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돌체앤가바나, ‘DG 리조트’ 프로젝트 선보여

돌체앤가바나, ‘DG 리조트’ 프로젝트 선보여 | 1
<사진제공=돌체앤가바나>

이탈리아 럭셔리 하우스 돌체앤가바나가 여름을 맞이해 유럽의 익스클루시브 비치 클럽과 협업하여 브랜드의 아이코닉 스타일을 적용한 ‘DG 리조트’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돌체앤가바나, ‘DG 리조트’ 프로젝트 선보여 | 2
<사진제공=돌체앤가바나>

돌체앤가바나는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높은 수준의 관광 시설로 세계적으로 사랑 받고 있는 여행지인 생트로페, 타오르미나, 마벨라, 카프리를 선정했다.

럭셔리함과 눈부신 전경을 모두 보유한 생트로페는 프랑스 지중해의 코트 다 쥐르 해안의 상징과도 같은 장소이다. 돌체앤가바나는 팜펠로네 해변에 위치한 유명 보헤미안 클럽, 카사 아모르를 까레토 프린트로 장식했다. 프리즈와 형형색색의 시칠리아 패턴이 가구와 자연의 따듯한 톤과 만나 아름다운 조화를 만들어 낸다.

돌체앤가바나, ‘DG 리조트’ 프로젝트 선보여 | 5

타오르미나에 위치한 포시즌스 호텔의 산 도메니코 팰리스는 본래 수도원으로, 이오니아 바다 위에 자리 잡아 그림 같은 풍경을 선사한다. 수영장과 테라스를 장식한 마욜리카 프린트는 이탈리아 남부 문화에 뿌리를 두고 있으며 보존되고 계승되어야 할 문화유산과 장인정신에 경의를 표한다.

돌체앤가바나, ‘DG 리조트’ 프로젝트 선보여 | 6
<사진제공=돌체앤가바나, 타오르미나의 산 도메니코 팰리스>

이탈리아 남부에 위치한 카프리는 특히 돌체앤가바나 정체성의 바탕이 되는 지중해 문화를 가득 담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그랜드 호텔 퀴시사나의 리조트가 이탈리아의 오래된 세라믹 기술에서 영감을 받은 마욜리카의 색으로 꾸며졌다. 하얀 배경 위에 표현된 선명한 블루 프린트가 카프리섬의 파라글리오니와 어우러져 진정한 이탈리아식 바캉스 분위기를 자아낸다.

코스타 델 솔 해안에 위치한 마벨라는 특유의 생동감으로 안달루시아 지역에서 가장 인기 있는 관광지 중 한 곳이다. 로스 몬테로스 리조트의 비치 클럽 라 까바네에 돌체앤가바나만의 아이코닉한 분위기가 더해졌다. 미슐랭 3스타 셰프로 잘 알려진 다니 가르시아가 운영하는 이 비치 클럽은 마욜리카 세라믹의 아름다움에 영감을 받은 블루 메디테리아노 패턴으로 꾸며졌으며 레스토랑 또한 시칠리아 카레또 프린트로 커스터마이징되어 이탈리아 남부의 특색을 잘 나타낸다.

91 Views
5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