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LEBRITY

송승헌, 한국 대표로 ‘디올 옴므 컬렉션’ 참석

디올 옴므 디자이너 크리스 반 아쉐(Kris Van Assche)와 송승헌
디올 옴므 디자이너 크리스 반 아쉐(Kris Van Assche)와 송승헌

송승헌의 감각적인 블루 수트룩이 파리를 사로 잡았다.

배우 송승헌은 지난 24일 24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디올 옴므(Dior Homme) 2015/16 윈터 컬렉션에 한국 대표로 참석했다.

이날 송승헌은 디올 옴므 2015 S/S 컬렉션의 네이비 턱시도 수트를 차려입고 세련된 모습으로 등장했다. 특히 클래식한 네이비 턱시도 재킷에 디테일이 살아있는 새틴 사이드 스트라이프 팬츠를 착용해 깔끔한 수트 패션을 완성했다.

송승헌, 한국 대표로 ‘디올 옴므 컬렉션’ 참석 | 1

또한 송승헌은 디올 멀티레이스 더비 슈즈와 블랙 세라믹 소재의 디올 워치를 포인트로 스타일링하여 보다 캐주얼한 수트룩을 연출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송승헌을 비롯해 첸쿤, 리타 오라, 이자벨 위페르 등 세계적인 셀럽들이 자리를 빛냈다.

661 Views
7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