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에피그램, 첫 광고 모델로 ‘공유’ 선정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대표 박동문)이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에피그램(epigram)의 첫 광고 모델로 공유를 선정했다.

에피그램은 지난 2012년 남성 캐주얼 시리즈(Series)의 세컨 브랜드로 출범 후 지난해 단독 브랜드로 독립, 의류를 비롯 리빙, 인테리어 소품 등 다양한 의∙식∙주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에피그램은 탄탄한 연기력과 흥행 배우로 거듭난 공유의 모델 파워와 세련된 라이프스타일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또한 매장내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고객 접점 확보에 나선다.

특히 에피그램은 올 추동 시즌 여성과 캐주얼 라인을 강화하고 1인 가구 고객을 겨냥한 큐레이팅 상품을 보강,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해 나갈 방침이다.

에피그램 남성복은 최근 부상하고 있는 젠더리스 트렌드를 적극 반영했으며, 여성복은 여유로운 실루엣에 세련되고 미니멀한 디자인의 소프트 이지 룩을 선보인다. 아울러 부드러운 캐시미어를 사용한 베이직한 니트 스타일을 제안한다.

에피그램은 현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과 현대백화점 판교점 등 9개의 단독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지속적으로 늘릴 계획이다.

573 Likes
4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