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아디다스, 맞춤 러닝화 ‘런지니’ 론칭

아디다스

아디다스(대표 에드워드 닉슨)가 러너의 발 구조와 각도 등을 분석해 최적의 러닝화을 추천해주는 최첨단 시스템 ‘런 지니’를 론칭했다.

‘런 지니’는 명동, 롯데월드, 광복 매장 등 아디다스 3개 매장에서 선보인다.

아디다스 ‘런 지니’는 러너들마다 다른 발 모양, 착지 각도, 러닝 습관 등을 짧은 시간 내에 분석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가장 적합한 러닝화 제품을 추천해주는 시스템이다. 카메라로 영상을 촬영하거나 발을 스캔하여 데이터를 얻는 기존 방식에 비해 웨어러블 센서를 활용해 한층 더 정확한 데이터를 빠르게 얻을 수 있는 점이 큰 특징이다.

또한 다양한 러닝화 제품들이 출시되는 가운데, 본인 발에 맞는 최적의 제품을 추천해줘 합리적인 구매도 가능하다.

체험을 원하는 고객은 해당 매장의 전문 스탭과 간단한 러닝 상담을 진행한 후 동전만한 크기의 작은 센서인 ‘런 지니’를 신발 끈에 부착, 약 1분가량 달리게 된다. 짧은 시간 동안 ‘런 지니’는 대략 40단계에 해당되는 세부 사항들을 자동적으로 분석하고 데이터를 도출해 낸다.

고객은 도출된 결과를 토대로 매장 스텝에게 본인에게 가장 적합한 러닝화 제품을 추천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해당 매장에서는 러닝화 사이즈 측정, 사이즈 선택법 등에 대한 정보도 제공받을 수 있다.

아디다스 코리아 강형근 브랜드 디렉터는 “런 지니는 국내 러닝의 발전에 발맞춰 러너들에게 차별화된 경험과 아디다스 러닝의 뛰어난 기술력을 선보이기 위해 마련된 것”이라며 “많은 러너들이 한 층 업그레이드 된 러닝을 즐길 수 있도록 본인의 정확한 정보를 파악하고 그에 맞게 최적화된 러닝화를 매장에서 직접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량화 데이터를 기반으로 최적의 러닝화를 추천 받을 수 있는 이번 ‘런 지니’ 시스템은 아디다스 BCS 명동, BCS 롯데월드, BCS 광복 매장에서 무료로 체험해 볼 수 있으며 상시 운영될 예정이다.

590 Likes
4 Shares
0 Comments

패션서울 편집부

press@fashionseoul.com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합니다.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