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2017 대구국제섬유박람회 8일 개막

프리뷰인대구

국내 최대 첨단섬유 비즈니스 국제전시회인 2017 대구국제섬유박람회(프리뷰 인 대구, PID)가 국내외 10개국 325개사가 참가하는 가운데 3월 8일에서 10일까지 대구 EXCO에서 개최된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B2B2C 패션 트레이드 쇼인 ‘2017 대구패션페어(DFF)’가 동시 전시행사로 개최되어 국내외 섬유업체 325개사, 패션기업 145개사 등 총 470여개사가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섬유패션 전시회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섬유패션산업의 융합을 통해 원사, 직물에서부터 산업용소재, 패션 완제품에 이르는 다양한 제품군을 한 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어 새로운 글로벌 마켓의 토대와 스트림간의 시너지 효과 창출에 관련 업계의 큰 기대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또한 지역의 소재업체와 디자이너간의 콜라보레이션 패션쇼인 ‘2017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과 4차산업혁명과 섬유패션산업의 미래방안을 제시하는 ‘2017 글로벌섬유비전포럼(TEXFO)’이 동시행사로 더해져 섬유패션도시 대구의 위상제고와 국제적 행사로 재도약 할 것으로 보인다.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 이의열 회장은 “직물과 패션이 융합된 동시개최 행사를 통해 세계시장과 고객의 요구에 적합한 고기능성 신소재와 고감성 패션제품을 한자리에서 선보여 국내외 바이어들에게 최적의 소싱 기회를 제공하는 새로운 재도약의 기회로 만들겠다”는 의지와 개최 목표를 밝혔다.

2002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16회를 맞는 PID(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 주관)는 총 10개국의 325개사 섬유업체와 18개국 해외바이어 참가로 섬유수출 확대와 국내 내셔널 브랜드 및 디자이너, 동대문 바이어 유치를 통해 내수시장과의 거래연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미래적 감성과 첨단기술의 융합’을 전시 슬로건으로 한 이번 전시회는 원사와 트렌드를 가미한 고기능성 소재, 첨단 IT기술이 융합된 산업용 소재, 텍스타일 디자인과 DTP 등 다양한 융합적 구성을 통해 미래섬유산업의 신성장동력 찾기에도 함께 나선다.

국내 참가업체로는 (주)효성, 코오롱패션머티리얼(주), (주)영원무역, (주)성안 등 주요기업들을 중심으로 KTC, DMC 회원사가 공동관으로 참여해 최신 신소재를 선보일 예정이다. 해외국가로는 중국, 인도, 대만, 이태리, 미국, UAE, 베트남, 태국, 스리랑카 등 총 9개국 96개사가 참가한다. 특히 인도면직물수출진흥협회(텍스프로실)가 주관해 30여개사의 인도섬유업체가 국가관으로 참가, PID를 발판으로 향후 국내기업들과의 거래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으로 보인다.

2017 대구국제섬유박람회 8일 개막 | 1

이번 전시회에서는 특화소재 & 브랜드 홍보관을 구성해 지역 섬유기업들의 차별화된 특화소재와 브랜드 제품 특별관을 운영한다. 약 30개사의 개발소재와 브랜드 제품이 출품되어 기능인증소재,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스포츠 아웃도어, 홈텍스타일 디자인 등 4개의 존으로 구성된다.

특히 기능인증 소재군에는 24K 골드도금 소재, 세라믹기능소재, 알레르기방지 초극세사, 세계최초 후염/편직용 폴리프로필렌 방적사, 일라이트 섬유 등 첨단기능 신소재와 대구-밀라노 공동브랜드인 DA-MI-LAB 참여 섬유패션기업들의 분야별 브랜드 제품을 전시함으로써 국내․외 바이어들에게 홍보할 예정이다.

국내 바이어로는 슈페리어, 이랜드, LG패션, 패션그룹형지, 올포유, 바바패션, 인디에프, 보끄레머천다이징, 베이직하우스 등 국내 대형 의류브랜드와 동대문종합상가를 중심으로 내수 바이어들도 참관해 참가업체들과 직거래도 활발히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249 View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