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FASHION

제이에스티나, 2018 썸머 시즌 김태리 화보 공개

김태리제이에스티나(대표이사 김기석ㆍ김기문) 핸드백이 김태리와 함께 한 2018년 썸머 화보를 공개했다.

‘치열한 삶에서 고군분투하며 살아가는 ‘나’에게 전하고픈 ‘나’의 이야기’의 의미를 지닌 이번 시즌 브랜드 슬로건, ‘디어 미(DEAR ME,)’를 테마로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번 촬영에서 김태리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발산부터 상큼한 미소로 그 동안 접하지 못했던 김태리의 새로운 매력을 담아 눈길을 끈다.

공개된 화보 속 김태리는 시원한 하늘을 배경으로 화사한 노란색 원피스에 화이트 컬러의 미니멀한 디자인이 매력적인 뉴 라지오(NEW RAGGIO) 토트백을 매치해 여신 매력을 발산하며 이목을 끌었다. 김태리가 선택한 ‘뉴 라지오’는 모던한 스타일로 소지품 수납 시에도 무너지지 않는 견고한 형태가 특징이다. 탈부착 가능한 네임택 고급스러운 포인트 장식을 주었으며, 안정감 있는 두께의 트렌디한 와이드 스트랩은 길이 조절이 가능해 숄더, 크로스 등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이 날 공개 된 다른 화보 속에서는 김태리의 다양한 매력을 엿볼 수 있다. 발랄한 포니테일과 화이트 원피스에 플라워 참이 돋보이는 아멜리에(AMELIE)를 매치해 레드 컬러 포인트를 더했고, 커리어 우먼을 연상 시키는 수트에는 고급스러운 크로커 패이턴트 소재가 돋보이는 모마(MOMA)로 우아한 패션을 완성했다. 또한, 센스있는 블루 톤온톤 패션으로 썸머 스타일의 정석을 연출하기도 했다. 쿨한 블루 스타일링을 완성시켜준 핸드백은 포르타 펀칭(PORTA PUNCHING) 라인의 토트백으로 단조로운 패션에 활기를 불어 넣어 줄 수 있다.

제이에스티나 핸드백 관계자는 “뉴 라지오(NEW RAGGIO)는 모던한 디자인과 독특한 펀칭이 돋보이는 라인으로 정장 스타일뿐만 아니라 캐주얼 스타일에까지 다양한 썸머 스타일 연출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번 썸머 화보 속 김태리가 착용한 뉴 라지오(NEW RAGGIO) 및 18 SUMMER 핸드백은 전국 제이에스티나 핸드백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김태리는 오는 7월에 방영하는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EndFragment

842 Likes
45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