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완연한 봄, 파스텔 컬러와 함께

활력과 생기가 넘치는 계절인 봄에는 어떤 스타일로 입으면 좋을까? 날씨가 점점 따뜻해지면서 겨울옷을 정리하는 이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모노톤이 주를 이뤘던 겨울을 지나 봄에 딱 맞는 화사한 파스텔컬러를 활용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스타일링 방법을 알아보자.

마카롱을 닮은 파스텔 컬러로 무난한 룩에 생기를

봄 시즌마다 파스텔톤은 빠지지 않고 트렌드로 손꼽히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코랄, 핑크, 피치, 라벤더, 민트 등의 다양한 파스텔컬러는 피부톤에 관계없이 부드럽고 경쾌한 이미지를 만들어주므로 취향에 맞게 즐길 수 있다. 화사한 컬러의 티셔츠, 블라우스, 자켓 등의 상의에 블랙 원피스, 차콜 슬랙스 등의 무채색 아이템을 매치하면 부담스럽지 않으면서도 산뜻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슈즈의 경우 상의와 비슷한 톤으로 맞추면 더욱더 감각적이고 세련돼 보인다.

‘인간 파스텔’ 봄을 제대로 만끽하고 싶다면 톤온톤 스타일링을

파스텔컬러의 매력에 빠졌다면, 상 하의를 같은 톤으로 맞춰보는 것은 어떨까. 디테일이 적은 디자인의 의상이 파스텔 톤을 만나면 깔끔하면서도 의외로 부담스럽지 않다. 더불어, 컬러에 통일감을 주어 키가 커 보이는 효과가 있다. 라일락 핑크 컬러의 셋업 수트는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네온 그린 컬러의 원피스는 한층 더 사랑스러운 느낌을 자아낸다. 파스텔 컬러 의상을 메인으로 설정했다면, 아이보리, 블랙 등 베이직한 컬러의 슈즈와 액세서리를 매치해 스타일 밸런스를 맞춰주는 것이 좋다.

430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