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브랜드엑스, ‘휘아’ 일 매출 1억원 돌파

브랜드엑스가 요가복 젝시믹스에 이어 ‘휘아’로 연타석 홈런을 날렸다.

미디어커머스 기업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각자대표 이수연, 강민준)은 위생습관 브랜드 휘아(WHIA)가 하루 매출 1억원을 돌파하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휘아는 브랜드엑스 보유 브랜드 중 젝시믹스에 이어 두 번째로 일 매출 1억원 대를 기록한 브랜드로 이름을 올리며 향후 전망을 밝게 했다.

지난해 9월 론칭한 휘아는 사람들의 청결한 일상 생활을 돕고자 기획된 브랜드로, 개인 위생에 대한 중요성이 커진 사회 분위기 속에서 휴대성과 기능성을 앞세운 청결제품들을 잇따라 출시하며 주목을 받아왔다.

특히, 올해 2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확산되기 시작하면서 휘아에서 판매 중인 손소독제 ‘손닿기전에’, 칫솔살균기의 대중화를 이끈 ‘이클리너’, 공기청정기 ‘에어컵’ 등 제품들이 높은 판매고를 올리며 매출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했다.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하여 제품 라인업도 강화하고 있다. 5중 복합 필터로 깨끗한 샤워를 도와주는 ‘바른샤워기’, 살균제가 필요없는 ‘위에어 UV 살균가습기’, 미니멀한 디자인에 강력한 세정력까지 더해져 각종 미세먼지와 세균을 제거해주는 초음파 세척기 ‘웨이버’ 등 신제품을 잇달아 출시하며 히트를 치기도 했다. 웨이버는 45kHz에 달하는 초음파의 고온, 고압 충격파가 미세 기포들을 발생시켜 보이지 않는 틈에 스며든 오염물질들을 꼼꼼하게 세척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휘아는 이 기세를 몰아 올해 더욱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며, 단일 브랜드 기준 연 매출 목표를 200억원대로 정조준 하고 있다.

브랜드엑스 관계자는 “바쁜 일상 속에서도 개인 위생을 완벽하게 챙기고 싶은 사람들의 니즈가 휘아에 대한 관심으로 자연스럽게 이어지면서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이루게 됐다”며 “앞으로도 휘아는 지속적인 연구개발(R&D)을 통해 간편함은 기본, 그 이상의 강력한 제균력으로 무장한 톡톡 튀는 아이템들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761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