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티렌, 블루문과 콜라보

롯데지에프알(대표 정준호)에서 전개하는 프렌치 감성을 기반으로 한 여성복 캐주얼 브랜드, 티렌(Thyren)이 롯데칠성 맥주 브랜드 ‘블루문(Blue Moon)’과 협업한 ‘Comfort me’ 라인을 공개한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게 맨투맨, 후드, 조거팬츠 등의 편안하게 입을 수 있는 원마일웨어 제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신축성이 뛰어난 소재와 다양한 티렌, 블루문의 로고플레이를 통한 디자인이 가미되어 착용감이 좋고, 포인트 연출이 가능하다.

또한, 이번 “Comfort me’ 컬렉션은 의류 뿐만 아니라 티렌의 아티스틱 캐쥬얼한 감성과 블루문의 아이코닉한 로고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마스크 스트랩, 그립톡, 에코백, 양말 등 굿즈도 함께 출시한다.

티렌과 협업한 맥주 브랜드 ‘블루문(Blue Moon)’은 발렌시아 오렌지로 만든 프리미엄 밀맥주로 미국의 No.1 Craft Beer다. 티렌과 블루문 모두 주 고객층이 2035 여성이라는 점을 고려했을 때 이번 콜라보레이션이 2035 여성들의 큰 관심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

티렌 X 블루문 콜라보레이션 제품은 10월 26일부터 패션 편집샵 우신사 스토어를 비롯해, 일부 오프라인 매장,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이천 외 2)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50 Likes
2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