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앤아더스토리즈, ‘브로거 코랩 컬렉션’ 론칭

앤아더스토리즈(& Other Stories)는 런던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덴마크 출신 디자이너 줄리 브로거의 신진 브랜드 Brøgger와 손잡고 올 시즌 페미닌과 마스큘린의 교묘한 균형과 대담한 프린트와 컬러가 돋보이는 코랩 컬렉션을 선보인다.

앤아더스토리즈는 브로거의 정제된 맥시멀리즘과 강렬한 컬러 조합뿐 아니라 설립자의 사려 깊음에 깊게 매료되었다.

코펜하겐의 덴마크 왕립 미술 아카데미 졸업 후, 줄리 브로거는 런던으로 와 JW 앤더슨, 프린 바이 손튼 브레가찌, 에르뎀 등에서 일했다. 2016년 자신의 이름을 내건 브랜드를 론칭하고 2018년 코펜하겐 패션위크에서 화려한 데뷔를 가지기도 했다.

런던과 코펜하겐 모두를 집으로 생각한다는 그녀의 브랜드는 실용성에 초점을 둔 스칸다나비아의 디자인 전통과 영국적인 독특함이 결합된 현대적인 코스모폴리탄 미학으로 잘 알려져 있다.

나는 테일러링의 샤프함을 러플이나 드레스와 믹스하는 작업을 즐기는데, 이는 내가 바라보는 모던한 여성상과도 일치하죠. 그녀들은 상충할 것 같은 코드를 자유롭게 믹스함에 있어 거침없고 당당해요.”

이번 코랩 컬렉션은 페미닌과 마스큘린을 오가는 날렵한 테일러링과 부드러운 실루엣을 조합하여 포멀 룩과 데이웨어에 모두 적합한 스타일들로 구성되었어요. 나는 테일러링의 샤프함을 러플이나 드레스와 믹스하는 작업을 즐기는데, 이는 내가 바라보는 모던한 여성상과도 일치하죠. 그녀들은 상충할 것 같은 코드를 자유롭게 믹스함에 있어 거침없고 당당해요. 모든 부분에서 젠더의 구분이 흐릿해져 가는 요즘, 그건 어쩌면 가장 자연스러운 스타일링 방식이라고 할 수 있겠죠”라고 줄리 브로거는 말한다.

대담하지만 웨어러블함이 특징인 브로거의 스타일은 입은 사람 누구든 무리 속에 돋보이게 하면서도 충분히 현실적인, 잘 만든 피스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앤아더스토리즈의 코랩 컬렉션은 도트 플로럴, 데이지, 오버사이즈 체크 패턴의 드레스, 실크 및 재활용 폴리에스터 타프타 소재의 상의와 블레이저, 볼륨감 있는 실루엣과 강렬한 레드와 핑크가 컬러 블록킹 된 울블렌드 소재의 더블 브레스트 테일러드 슈트 정장으로 구성되었다.

과장된 퍼프 숄더, 루슈 주름 장식과 러플의 디테일은 깔끔한 라인과 플리세 플리츠와 전체적인 테일러링과 대비된다. 프린트는 본질적으로는 페미닌하지만 다크한 엣지를 품었다. 컬러 팔레트는 화이트, 블랙, 파우더 핑크, 쨍한 레드와 팡팡 튀는 오렌지로 구성되었다.

브로거는 페미닌/마스큘린, 런던/코펜하겐, 절충주의/세련미, 러플/테일러링 등과 같은 창의적 텐션을 아주 잘 활용합니다. 그것이 무한히 매력적이고 영감을 불러일으키죠. 브로거의 관점을 우리 고객들과 나눌 수 있게 되어 무척 기뻐요. 브로거 코랩 컬렉션은 자주 손이 가는 진정 모던한 피스들을 원하는 사람에게 딱 맞을 거에요”라고 앤아더스토리즈의 코랩 총괄, 안나 니렌은 말한다.

브로거 코랩 컬렉션은 일부 매장과 stories.com에서오늘, 2020년 12월 3일 부터 만나볼 수 있다.

47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