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플러스 알파의 매력, 멋남들의 다운 자켓

63 / 100
<사진제공=아이더, ‘카를’>

영하를 웃도는 날씨와 함께 본격 겨울 시즌으로 접어들면서 겨울 대표 아우터인 다운 자켓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보온만 강조된 헤비한 다운이 주류였던 이전과 달리, 가벼운 착용감과 세련된 스타일 등 ‘플러스 알파’의 매력을 갖춘 다채로운 다운 자켓이 눈길을 끈다.

<사진제공=티아이포맨, ‘브리에’>

맨즈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티아이포맨(T·I FOR MEN)’이 텍스쳐가 유니크한 ‘브리에 패딩 점퍼’를 출시했다.

<사진제공=티아이포맨, ‘브리에’>

티아이포맨에서 출시한 브리에 패딩 점퍼는 표면이 반짝거리는 독특한 텍스쳐로 자연 후광을 내뿜는 듯한 효과가 돋보인다. 특히, 연말 어떠한 공간과 장소를 불문하고 브리에 패딩 하나면 그 날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스타일 또한 짧은 기장의 숏패딩과 기장감이 길어 따뜻함이 배가 되는 롱패딩 두 가지 스타일로 제안된다. 여기에 구스 충전재를 사용하여 가볍고 따뜻하며, 소매 안쪽과 밑단에 밴딩 처리가 되어 있어 한겨울 차가운 바람을 막아주고 체온을 유지하여 방한에 안성맞춤이다.

캐쥬얼한 스타일 뿐만 아니라 울 CPO처럼 베이직한 아이템에도 자연스럽게 스타일링이 가능하며, 데일리룩에 포인트를 주어 멋스러운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다.

<사진제공=아이더, ‘무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는 보온성은 기본 남들과는 다른 자신만의 개성을 연출하기 좋은 무스탕 스타일의 ‘무스’ 다운 자켓과 야상 스타일의 ‘카를’ 다운 자켓을 출시했다.

<사진제공=아이더, ‘무스’>

아이더가 올 시즌 선보인 ‘무스’는 남성미가 돋보이는 무스탕 스타일의 남성용 숏다운 자켓이다. 넥카라와 밑단 부분에 양털 트리밍이 적용되어 더욱 트렌디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우븐과 경량 원단이 하이브리드되어 멋스러우면서도 가벼운 것이 특징이다. 군더더기 없는 심플한 디자인에 세심한 디테일 포인트를 더해 일상에서 폭넓게 활용하기 좋다. 구스 다운 충전재가 사용되어 보온성 또한 완벽하게 갖추었다. 색상은 블랙 한 가지이며, 가격은 29만 9천원이다.

<사진제공=아이더, ‘카를’>

‘카를’은 사파리형의 세련된 롱 다운 자켓이다. 어느 옷에나 믹스맥치하기 좋은 야상 디자인으로 포멀 웨어는 물론 캐주얼 웨어와도 스타일링하기 편하다.

심플한 외관에 풍성한 라쿤 트리밍이 포인트로 적용되어 멋스러운 실루엣을 제공한다. 가벼우면서도 따뜻한 구스 충전재와 긴 기장으로 한겨울 추위 걱정없이 전천후 활용하기 좋다. 색상은 카키와 챠콜 두 가지로 출시되었으며, 가격은 48만 9천원이다.

아이더 관계자는 “보온성에만 집중한 획일화된 디자인의 아우터에 매력을 느끼지 못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며 ”겨울에도 스타일을 놓칠 수 없는 소비자라면 보온에 충실함은 물론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개성을 강조한 아이더의 ‘무스’, ‘카를’ 다운 자켓으로 나만의 겨울룩을 완성해 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104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