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로에베의 새로운 가족 “고야백” 출시

<사진제공=로에베>

로에베 2021 FW 여성 런웨이 컬렉션 전면에 내세워지며 정제된 형태와 매력적인 컬러로 주목받았던 고야백(Goya Bag)은 작고 컴팩트한 사이즈에도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디자인 되었다.

깔끔한 아나그램 장식 클로저와 생동감 넘치는 컬러는 간결한 디자인과 대조를 이루며, 수작업으로 가공된 부드러운 실크 카프 레더 소재에 양가죽 나파레더 라이닝까지 갖추고 있어 장신정신을 담은 로에베의 새로운 아이코닉 피스가 될 것이다.

<사진제공=로에베>

고야백은 로에베의 오랜 가죽에 대한 조예와 헤리티지를 그대로 투영해 새롭게 선보이는 ‘실크 카프레더’ 소재로 처음 소개 된다.

부드러운 소재의 촉감과 모던한 라인으로 건축적인 가방의 형태를 완성하는 두가지를 모두 만족시키는 실크 카프레더는 모노크롬 톤에서부터 웜데저트, 탠, 아보카도 그린, 밝은 옐로우, 청록색, 깊고 진한 레드까지 생동감 넘치는 컬러 팔레트로 다양하게 선보 인다. 한편, 골드컬러의 로에베 아나그램 자석 클로저는 가방 전면에 배치되어 포인트를 더해 준다.

<사진제공=로에베>

고야, 고야 스몰, 아코디온클러치 세가지 사이즈로 선보이며, 카드홀더도 함께 선보인다. 아나그램 자석 클로져, 메탈릭 스트랩 브릿지 등 맞춤형 하드웨어들이 스타일리함을 더하고, 탈착 및 길이조절이 가능한 스트랩으로 크로스바디, 숄더백, 짧은 언더암백 또는 클러치 등 다 양한 스타일로 활용할 수 있다.

고야백은 정밀한 패널의 배치와 가죽의 촉감을 살리는 예리한 스티치로 제작되었으며, 세심하게 고안된 구조로 내부 컴파트먼트와 지퍼, 프 레스버튼 포켓 등 모든 디자인이 각각의 기능을 겸비하고 있다.

<사진제공=로에베>

금박으로 새겨진 ‘Loewe Made in Spain’같은 디테일은 고야백에 담긴 로에베의 장인정신과 헤리티지를 다시한번 떠올리게 한다.

73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