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무신사, 예일 NFT 발행

무신사는 캐주얼 브랜드 예일의 한국 마스코트 ‘유니버시티 핸섬 댄’의 첫 번째 NFT(대체 불가능 토큰) 발행 기념 래플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무신사가 NFT 래플을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이벤트는 ‘유니버시티 핸섬 댄’이 전 세계 랜드마크를 투어하는 영상 NFT와 200만원 상당의 모두투어 여행권을 1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로 마련됐다. 이날 오전 11시부터 30일 오전 11시까지 72시간 동안 무신사 스토어에서 응모할 수 있으며 당첨자는 이벤트 종료일인 30일 오후 12시에 발표된다.

래플 이벤트로 처음 공개한 예일의 NFT는 한국 마스코트 ‘유니버시티 핸섬 댄’이 서울, 뉴욕, 파리 등 글로벌 랜드마크를 누비는 이야기를 담았다.

해당 NFT는 추후 글로벌 NFT 마켓플레이스 오픈씨에서 거래할 수 있다. 함께 제공되는 여행권은 코로나19로 여행이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5년의 유효기간 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특정 항공권 또는 여행 상품, 지역에 제한 없이 금액 내에서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다.

무신사는 이번 이벤트와 함께 예일의 핸섬 댄 상품 일부를 최대 7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82 Likes
3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