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헤지스,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 판매 호황

생활문화기업 LF를 대표하는 브리티시 감성 캐주얼 브랜드 ‘헤지스(HAZZYS)’가 지난달 16일부터 전개한 ‘런던투서울(LONDON TO SEOUL)’ 캠페인에서 대대적으로 내세운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ICONIC T-Shirt)’가 작년 대비 약 150% 증가된 물량이 판매 됐다고 16일 밝혔다.

런던투서울 캠페인은 성별, 인종, 나이 등 정형화된 편견과 제약 없이 아이코닉 티셔츠를 입을 수 있다는 뜻을 담은 프로젝트다. LF는 런던 투 서울 캠페인의 의미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런던과 서울에서 화보를 촬영해 온·오프라인 채널에서 전방위적인 마케팅을 펼쳤다.

헤지스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는 목부분에 카라가 붙어 있는 ‘피케 티셔츠(Pique T-Shirts)’형태의 옷으로 여름철 ‘비즈니스룩’과 ‘캐주얼룩’까지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어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찾는 헤지스의 스테디셀러 패션 아이템이다. 특히 여름철 남성들에게 필수적인 아이템으로 각광받는 등 인기가 많다. 또한 헤지스 아이코닉 카라티셔츠는 가볍고 부드러운 ‘수피마 코튼(SUPIMA COTTON)’ 소재를 사용하고 향균·소취 효과가 있는 ‘데오드란트 테이프(Deodorant Tape)’을 적용해 쾌적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LF 관계자는 이번 년도 헤지스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는 런던 투 서울 캠페인 시작 이후 약 한달 만인 6월 15일 기준으로 판매 수량이 작년 동기 대비 약 150% 증가한 실적을 보이고 있으며, 준비된 수량이 계속적으로 완판 되어 7차까지 재생산 주문을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헤지스는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의 인기에 힘입어 더욱 다양한 컬러와 소재를 겸비한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 라인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는 약 3년간 이어진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외부활동이 어려워지면서 의류의 소비가 자연스럽게 줄었던 시기가 끝나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는 ‘리오프닝(경제 활동재개)’을 맞아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면서 의류 소비가 증가 했으며, 추가로 MZ세대에서도 최근 뉴트로(Newtro) 트렌드와 세기말 패션(Y2K) 흐름에 탄력을 받아 카라 티셔츠의 인기가 늘고 있는 것이 헤지스 아이코닉 카라 티셔츠 판매에 큰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

LF가 지난 2000년도에 론칭한 헤지스는 정통의 가치를 중시하는 브리티시 감성을 바탕으로 도시의 세련됨을 지향하는 트래디셔널 브랜드(Traditional Brand)로 출발했다. 헤지스는 유행에 민감하지 않고 오래 입을 수 있도록 베이직한 디자인의 제품을 주로 선보이고 있어 심플하면서도 가치 있는 옷을 찾는 고객들에게 각광받고 있다.

또한 헤지스는 지난해 3월 트렌디한 감성을 담은 유스 캐주얼 라인인 ‘히스 헤지스(HIS HAZZYS)’를 론칭해 2030세대를 겨냥한 상품들을 출시하고 있어, 전통적인 감성뿐만 아니라 트렌디한 감성까지 추구하며 전 세대를 아우르는 브랜드로 인식되고 있다.

현재 헤지스는 남성복, 여성복, 액세서리, 골프용품, 화장품 등 다양한 영역으로 확장하고 있다. 추가로 헤지스는 브랜드 자체 가상 인플루언서 ‘서해수’를 운영하고 미미인형과 콜라보한 제품 출시 및 성수동에 브랜드 체험 팝업스토어를 여는 등 젊은 세대를 대상으로도 적극적인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90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