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서현 X 나인우, 달달한 커플 화보 공개

<사진제공=매거진 싱글즈>

지난 15일 첫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서 순수 결정체이자 초능력을 쓰는 행운의 여신, ‘슬비’ 역의 서현과 인생이 송두리째 바뀌게 된 징크스의 남자, ‘수광’ 역을 맡은 나인우의 달달한 무드 물씬 느껴지는 커플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제공=매거진 싱글즈>

파란색 톤으로 의상을 맞춰 입고 등장한 서현과 나인우는 드라마 속 빛나는 케미스트리를 그대로 재현하며 싱그럽고 청량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따로 또 함께하며 눈부신 미모를 과시한 덕분에 촬영장 스태프들은 ‘비주얼도 케미도 완벽한 워너비 커플’이라며 부러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은 작년에 촬영을 마치고 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막이 올랐다. 이에 나인우는 “작년 5개월 동안 굉장히 재미있고 신나게 촬영했다. 고생한 만큼 쫀쫀하고 탄탄하게 나오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라며 소회를 밝혔고 서현은 “촬영장이 매 순간 화기애애했고, 인우씨와도 성격이 잘 맞아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라고 전했다.

<사진제공=매거진 싱글즈>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은 ‘정해진 운명을 받아들이냐, 아니면 운명을 부수고 변화를 추구하느냐’의 과정을 그린 작품으로 두 주인공이 함께 세상 밖으로 한 걸음 나아가 성장하는 모습이 기대되는 드라마이다.

나인우는 이번 작품이 주연으로 이름을 올린 두 번째 드라마다. 처음과는 어떤 차이가 있는지 묻자, “연기할 때 답을 몰라도 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가지고 한 점이다. 드라마는 회차의 순서대로 촬영하는 게 아니라 각각 흩어진 장면을 작업하기 때문에 전체의 흐름을 바라볼 수 있어야 한다. 초반에 캐스팅된 덕분에 대본의 초고부터 완성되는 과정을 보면서 어설프게나마 감이 좀 생겼다.”라고 전했다.

어느덧 배우로서 자리매김한 서현은 캐릭터를 구축할 때마다 노트 한 권을 만들어 캐릭터의 성장 과정을 구체적으로 상상하면서 채워본다고 한다. 이런 과정을 통해 깨달은 점에 대해 묻자 “캐릭터를 분석하며 나를 맞춰가는 시간 속에서 타인에 대한 이해도와 세상을 보는 포용력이 생긴다. 작품을 거칠 때마다 내가 조금씩 화장되는 기분이다”라며 배우라는 직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매번 더 새롭고 멋진 연기를 보여주며 다음 행보를 기대하게 만드는 배우 서현과 나인우의 달달한 커플 화보는 싱글즈와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34 Likes
5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