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에이블리블랙, ‘멜리즈’ 론칭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에이블리를 운영하는 에이블리코퍼레이션(대표 강석훈) 자회사 에이블리블랙(대표 배인환)은 국내 유일의 브랜드 패션 전문 검색 포털 ‘멜리즈(meliz)’ 앱 론칭 9개월 만에 누적 다운로드 수 160만 건을 돌파하고 월간 활성 사용자 수(MAU) 80만 명을 넘어섰다고 23일 밝혔다.

멜리즈는 전 세계에서 판매 중인 브랜드 패션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브랜드 패션 전문 검색 포털 플랫폼이다. 소비자는 원하는 브랜드와 상품을 검색하면 검색 시점별 가격 및 재고 확인을 통해 최저가로 구매할 수 있다. 멜리즈가 전 세계에서 할인 중인 브랜드 상품 정보를 조합해 제안하는 특가 스캐너 기능을 통해 구매 시점에 가장 저렴하고 합리적인 쇼핑이 가능하다.

멜리즈는 브랜드사에는 수익성이 가장 높은 판매 채널 역할을 하고 소비자에게는 편리한 브랜드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자 서비스를 출시했다. 멜리즈 앱에서 다양한 정보를 확인하고 실 결제는 개별 브랜드 공식 사이트에서 이루어진다. 별도 수수료 없이 멜리즈 파트너사는 브랜드 노출을 극대화하면서 자사몰 직접 결제를 통한 매출 성장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유저 역시 브랜드 상품 구매 시 최저가를 찾기 위해 백화점, 아울렛, 온라인 등 탐색 과정에서 소요됐던 시간을 대폭 절감하고 양질의 정보만 수집 가능하다. 전 세계 브랜드 중 최근 가격이 내려간 아이템, 가격대별 시즌별 인기 상품, 브랜드별 신제품 출시 및 할인 소식을 가장 먼저 접할 수 있다.

주 사용층은 취향과 예산에 맞는 합리적인 쇼핑을 희망하는 2545 여성이다. 마음에 드는 상품을 클릭하면 비슷한 제품을 추천해주고 있어 원하는 가격대에서 선호 스타일 상품을 쉽게 찾을 수 있다는 점이 2545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분석된다. 멜리즈 앱 자체 커뮤니티인 ‘패션톡’을 통해 상품 비교, 제품 후기, 어울리는 상품 추천 등 다양한 정보 교류의 장도 마련했다.

브랜드사와 소비자 양쪽 모두 윈윈하는 서비스 전략을 통해 2021년 8월 정식 론칭 이래로 현재 약 7천여 개 브랜드, 5백만 개 상품을 멜리즈 앱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국내 유일 브랜드 패션 포털 서비스이자 가장 많은 브랜드 패션 상품 정보를 제공한다는 쇼핑 편의성을 바탕으로 멜리즈 누적 다운로드 수는 160만 건을 돌파하고 월간 활성 사용자 수(MAU) 80만 명을 넘어섰다. 다운로드 수 대비 실사용자 수 비율이 무려 절반 이상을 기록하고 한번 앱을 사용한 고객의 재사용률이 지속 증가하는 등 높은 고객 충성도를 확보하고 있다.

‘전 세계 브랜드 패션 원스톱 쇼핑’ 서비스를 제공하는 ‘브랜드 패션 전문 포털’이라는 독보적인 포지셔닝과 가파른 성장세에 힘입어 멜리즈는 론칭 4개월만인 지난해 12월, 프리미어 파트너스, 캡스톤 파트너스,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 삼성물산 상사 부문으로부터 55억 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투자를 발판 삼아 플랫폼 서비스 고도화 및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에이블리블랙 배인환 대표는 “멜리즈는 브랜드 패션 판매처가 온오프 채널로 급격히 확대됨에 따라 판촉 경쟁이 심화되면서 브랜드 사들은 수익성 개선 문제에, 유저들은 최적의 구매 채널을 찾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 문제를 해결하고자 시작한 서비스”라며 “앞으로 2545 여성들의 브랜드 패션 전문 포털 입지를 견고히 하고 글로벌 No. 1 패션 전문 메타 쇼핑 앱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전했다.

24 Likes
2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