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디올 부티크 밝히는 빛나는 차은우 미모

<사진제공=디올(Dior)>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더 현대 서울에 새로운 부티크를 오픈했다. 더 현대 서울은 트렌디하고 산뜻한 이미지로 밀레니얼과 Z세대가 선호하는 하이-엔드 백화점으로 손꼽힌다.

<사진제공=디올(Dior)>

디올 여성 컬렉션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의 최신 2022 디올 여성 컬렉션과 디올 남성 컬렉션의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의 최신 2022 디올 남성 컬렉션을 함께 만나 볼 수 있는 이 새로운 부티크는 디올 특유의 헤리티지와 코드를 한 공간에서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한다.

새로운 부티크의 오프닝을 기념하여 디올 앰배서더인 차은우가 부티크에 특별히 방문해 자리를 빛냈다.

<사진제공=디올(Dior)>

그는 언더 칼라에 다이아몬드 헤리티지 핸드-메이드 엠브로이더리가 돋보이는 차콜 그레이 바 코트와 블랙 팬츠를 매칭하여, 멋진 코트 스타일링을 완성시켰다.

<사진제공=디올(Dior)>

새로운 부티크에서는 레디-투-웨어 셀렉션 외에도 디올2022 가을-겨울 여성 컬렉션과 2022 겨울 남성 컬렉션의 분위기가 고스란히 담긴 백, 가죽 소품, 슈즈, 액세서리 등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디올의 새로운 부티크는 더 현대 서울 1층에 위치하고 있다.

474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