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 가을 의류 매출 전년比 63% 상승

절기상 더위가 가시고 선선한 가을을 맞이한다는 ‘처서(處暑)’가 지나면서 가을 시즌 의류를 찾는 소비자들이 눈에 띄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라이프 스타일 전문기업 ㈜더네이쳐홀딩스(대표 박영준)가 전개하는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은 올해 ‘처서(8월 23일)’를 기준으로 4주간의 가을 의류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2021년 8월 23일~9월 18일) 대비 63%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고 22일 밝혔다.

복종별로 살펴보면 간절기 제품들이 매출을 견인하면서 △맨투맨 △바람막이류 △트레이닝/우븐 상하의가 판매 호조를 기록했다.

인기도가 높았던 우븐 상하의의 경우 내셔널지오그래픽 ‘아르켈론’ 제품이 대표적이다. 아노락 스타일의 상의와 팬츠를 한 세트로도 착용할 수 있으며 스트레치 원단을 사용하여 간절기 바람막이 스타일로 편안한 룩을 연출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더네이쳐홀딩스 내셔널지오그래픽 관계자는 “처서를 기점으로 전국 매장을 대상으로 약 2주간 전국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 매장 관계자들과 상품설명회를 진행하고 하반기 실적 성장을 위한 자리를 가지며 세일즈 향상이 데이터로 나오고 있다”며 “기온이 점점 하락할수록 전 복종 별로 매출 신장이 기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은 모델인 배우 김다미와 함께 한 첫 브랜드 캠페인 ‘이 계절, NA답게’를 이달부터 전개 중이다. 지난 5일 공개한 ‘헤론’ 편을 시작으로 FW 시즌 ‘필수 아이템’으로 매년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골든몰’ 숏패딩과 ‘타루가’ 숏패딩을 TV CF와 온라인을 통해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18 Likes
6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