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애드호크, 겨울 트렌디 아우터 제안

깔끔하고 정제된 스타일링을 추구하는 유니섹스 컨템포러리 브랜드 AD HOC(애드호크)는 겨울의 입동이 지나면서 다양한 겨울 아우터 신상품을 출시했다. 아침 저녁 일교차가 커지면서 이번 겨울 컬렉션으로 선보인 '퍼 카라 무스탕'을 찾는 소비자가 급증한 것으로 알려졌다.

클래식 패션의 대표적인 아이템 무스탕은 특유의 무게감과 가격 때문에 겨울철 아이템 중 소비자의 접근성이 떨어지는 아이템이다. 이런 단점을 보완하기 위하여 애드호크는 안감을 에코 밍크 퍼 소재로 대체한 ‘퍼 카라 무스탕’을 출시했다.

안감에 들어간 에코 밍크 퍼 소재는 무게가 가벼우면서도 보온성이 우수하다는 강점이 있다. 또한 겉감은 에코 스웨이드 소재로 제작되어 촉감이 우수하며 오염 시 가정에서 쉽게 세탁이 가능하도록 디자인했다.

네크와 소매 부분의 안감에 적용한 에코 밍크 퍼 소재가 포인트로 들어가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 하며 네크 부분은 스탠딩 칼라로 연출할 수 있어 보온성을 고려한 디테일을 볼 수 있다. 또한 허리 옆 부분의 벨트 장식이 들어가 있어 아우터 하나로도 맵시있는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AD HOC 관계자는 "올 겨울부터 외부 활동 제약이 풀리면서 소비자들은 추위를 보호해줄 기능성뿐만 아니라 스타일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숏” 기장의 기능성 아우터와 함께 빈티지한 무드의 무스탕을 선호하는 추세이다." 라고 전했다.

62 View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