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올 가을 남자 아우터, 캐주얼 ‘블루종’ 대세

남자의 계절,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꾸미기에 수동적인 자세를 취하던 남자들도 가을 맞이와 함께 적극적으로 변신하는 때이다. 이번 가을/겨울 시즌의 중요한 트렌드는 여름부터 이어지는 ‘스포티즘’이다. 아직까지 멋 내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다면, 이번 가을 아우터로 ‘블루종’ 하나 장만해보는 것은 어떨까? 마음만 앞서고 옷 입는 것에 서툰 사람들을 위해 스포티즘 키워드와 잘 어울리는 캐주얼 블루종에 관한 트렌드와 스타일링 정보를 소개한다.

+ 가을 아우터 대세는 ‘블루종’

Ⓒ 닥스 신사
Ⓒ 닥스 신사

구찌, 조르지오 아르마니 등 명품 브랜드가 앞다투어 이번 가을 꼭 필요한 아이템 중 하나로 강조한 블루종은 실용적인 동시에 스포티즘 키워드와 잘 어울리는 비즈니스 캐주얼 아이템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한 때는 반항아의 상징이었다가 아저씨 점퍼로 놀림 당하던 블루종 재킷이 소재나 디자인적인 측면이 개선되면서 고급스러우면서 동시에 편안한 아이템으로 많은 남성들이 즐겨 찾는 아이템이 됐다. 블루종은 수트 위에 코트 대신 걸쳐도 멋지지만 아예 재킷 대용으로 입어도 손색 없는 아이템이다.

단 블루종 자체가 스포티하면서 캐주얼한 느낌이 강하기 때문에 클래식하면서 간결한 디자인 제품을 골라야 ‘아저씨’로 불리는 불상사를 막을 수 있다. 모노톤 셔츠나 체크 셔츠 위에 블루종을 매치하고 슬림한 슬랙스 팬츠를 더한다면 스포티즘이 녹아있는 트렌디한 수트 패션을 연출할 수 있다.

+ 블루종, 제대로 입는 방법? 니트와 함께!

Ⓒ 닥스 신사, 알프레드 던힐, 투미, 토즈
Ⓒ 닥스 신사, 알프레드 던힐, 투미, 토즈

국내외 유명 브랜드에서는 이런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블루종 재킷을 출시했다. 120년 전통을 자랑하는 브리티시 클래식 브랜드 닥스 신사(DAKS MEN)의 캐주얼 클래식 블루종은 스테디 셀러 아이템으로 편안하면서도 격식 있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또한 탈부착형 내피가 실용성과 보온성을 갖춰 계절에 맞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 그 외에도 알렉산더 왕, 빨찔레리 등에서도 슬림하면서 독특한 소재가 어우러진 블루종 재킷을 앞다투어 내놓았다.

블루종 재킷은 비즈니즈 캐주얼 룩에 활용하고 싶다면 이번 시즌 중요 컬러인 버건디, 그레이 등을 활용할 것. 셔츠 위에 니트를 레이어드 하면 부드러운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고, 니트만 입어도 단정하면서 세련된 느낌을 자아낼 수 있다. 이와 함께 가을과 잘 어울리는 레이스업 슈즈나 레더 소재 브리프 케이스 등을 더한다면 스마트하면서 세련된 비즈니즈 캐주얼 룩을 연출할 수 있다.

80 Likes
5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