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스트릿패션의 강자, ‘패딩스타일링’ 공개

20130110_streetfashion

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한파에도 불구하고 패션피플들의 스트릿패션은 여전히 스타일리시하다. 그들은 바람을 막아주는 패딩으로 보온성을 챙기면서 패셔너블한 스타일링을 연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스트릿 패션 강자들의 패션으로 본 패딩 스타일링 비법을 알아보자.

체크 패딩으로 남성미와 세련미를 동시에!

남자답고 세련된 패딩 스타일링을 연출하고 싶을 땐 데님과 매치하는 것이 좋다. 블루컬러의 패딩에 체크패턴이 더해진 패딩은 캐주얼하면서 댄디한 느낌을 더하는 아이템이다. 이때 패딩의 지퍼를 여미면 시크한 느낌을 살리면서 보온성까지 챙길 수 있다.

여기에 스트레이트 핏의 데님으로 댄디한 느낌으 더하고 밑단을 롤업해 좀 더 귀여운 패팅패션을 연출하자.

발끝까지 완벽한 스타일링을 완성시키기 위해선 아가일 패턴의 양말로 클래식함을 더할 수 있다. 또 컬러 배색의 운동화를 매치하면 군더더기 없는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발랄하고 사랑스러운 트렌디한 패딩스타일!    

최근 페미닌하고 감각적인 디자인의 여성들의 패딩은 스트릿패션을 장악하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레이 컬러에 양털이 더해진 EXR 양털 패딩은 블랙 스키니진과 매치했을 때 활동적인 스타일링을 연출하는 아이템이다.

패딩과 블랙 스키니진이 조금 부족하다고 생각될 땐 스트릿의 느낌을 살릴 수 있는 체크 셔츠를 허리에 묶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여기에 네온 컬러가 가미된 슈즈, 도톰한 니트 짜임이 앙증맞은 EXR의 방울비니까지 더하면 편안하면서도 패셔너블한 만점짜리 패딩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EXR 관계자는 “최근 들어 패딩은 스포츠웨어를 넘어 데일리룩의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잡고 있다”며 “체크패턴, 양털 디테일이 가미된 패딩은 겨울을 위한 필수 아이템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전했다.

 

354 Likes
3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