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신성통상, 저소득 취약 계층에 ‘탑텐’ 의류 지원

신성통상, 저소득 취약 계층에 ‘탑텐’ 의류 지원 | 1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이 쪽방촌 주민과 노숙인 등을 위해 의류 지원에 나섰다.

지난 19일 신성통상은 서울특별시와 저소득 취약 계층을 위한 의류기증 협약식을 체결하고, 연간 약 1만장의 탑텐(TOPTEN) 의류를 기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매년 어려운 분들을 위한 다양한 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식에는 서울특별시 강종필 복지건강 본부장을 비롯한 서울노숙인시설협회장과 관계자 및 탑텐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탑텐 관계자는 “서울특별시와의 협약 이후 계속해서 어려운 분들을 위한 의류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특별시 주민들과 저소득층 노인분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137 Views
7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