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SK네트웍스, ‘아메리칸이글’ 국내 첫 매장 오픈

SK네트웍스, ‘아메리칸이글’ 국내 첫 매장 오픈 | 1SK네트웍스(대표 문종훈)가 미국을 대표하는 캐주얼 브랜드 아메리칸이글 아웃피터스(American Eagle Outfitters, 이하 아메리칸이글)의 첫 매장을 명동 롯데백화점 본점에 오는 12일 오픈한다.

아메리칸이글은 1977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에서 시작된 브랜드다. 트렌디한 스타일의 데님을 브랜드 시그니처로 잡고 최고 품질의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개한다. 현재 전 세계 23개국 1,000여 개 이상의 매장을 운영 중이며 한국 시장 진출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메리칸이글의 매장은 230㎡ 규모로 명동 롯데백화점 4층에 위치하고 있다. 상품은 브랜드 대표 아이템인 데님을 비롯해 재킷, 셔츠, 신발, 가방, 주얼리 등 다양하게 구성됐다. 가격대는 미국 현지 매장과 비슷한 수준의 반팔 19,000원대, 피케 셔츠 29,000원대, 데님 59,000원대로 책정됐다.

매장에는 다양한 핏과 워싱의 데님을 한꺼번에 체험해 볼 수 있는 데님 월(Denim Wall)이 미국 현지 매장 그대로 재현돼 현지에서 쇼핑하는 것과 동일한 쇼핑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소비자들이 상품의 품질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도 있다.

SK네트웍스는 아메리칸이글의 조기 정착을 위해 이커머스 오픈, 핵심 상권 중심 공격적 유통망 확대, 대규모 마케팅 등 아낌없는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오는 8월에는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아메리칸이글의 두 번째 매장을 오픈할 예정이다.

박수진 SK네트웍스 상무는 “아메리칸이글은 명확한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합리적인 가격, 디자인력, 품질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브랜드다”라며 “밸류를 가진 글로벌 브랜드에 대한 고객의 니즈와 관심이 여전히 높기 때문에 이를 기회로 삼아 아메리칸이글을 5년 이내에 국내 시장에서 영향력 있는 브랜드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SK네트웍스는 DKNY, 타미 힐피거, 클럽 모나코, 캘빈클라인 플래티넘 등 다양한 수입 브랜드의 라이선스 사업을 성공적으로 영위하고 있다. 또한 최근 인수한 스티브J&요니P, SJYP 등 자체 보유 브랜드 사업과의 시너지를 적극 활용해 글로벌 패션기업으로 도약해 나갈 계획이다.

685 Views
6 Shares
0 Comment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