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LEBRITY

‘밀란 맨즈쇼’에서 만난 모델 박형섭-이봄찬-조환

2016 S/S 맨즈 쇼에서 국내 모델들이 대거 등장해 세간의 관심을 받았다.

맨즈 쇼(Men’s Fashion Show)는 뉴욕, 런던, 밀란, 파리에서 진행되는 세계적인 남성복 컬렉션이다.

이번 2016 S/S 맨즈 쇼에서는 세계가 인정하는 톱 모델 박형섭이 무대에 올랐다. 박형섭은 돌체앤가바나, 디스퀘어드 2, N21, 3.1 필립림, 드리스 반 노튼, 송지오, 와이 프로젝트, 벨루티 등 굵직한 패션쇼 무대에 올랐다. 특히 그는 멋진 워킹과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으로 패션 관계자들의 극찬을 받으며 아시아 모델 계 위상을 높였다.

신인 모델 이봄찬은 해외 유명 디자이너들의 쏟아지는 러브 콜을 받으며 동양인 모델로서의 두각을 나타냈다. 이번 시즌에는 버버리 프로섬, 질샌더, 루이비통, 디올 옴므, 폴 스미스 등을 비롯한 총 17개의 패션쇼에 올랐다.

이번 시즌 첫 해외 무대로 데뷔 신고식을 치른 모델 조환은 개성 넘치는 외모로 패션 관계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조환은 보테가 베네타, 마르셀로 볼론, 비비안 웨스트우드 등 유명 컬렉션에서 활약하며 모델로서 입지를 다졌다.

한편 박형섭, 이봄찬, 조환의 소속사 관계자는 “세계 패션쇼 무대에서 한국 모델들이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206 Likes
4 Shares
0 Comment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