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신세계인터, 글로벌 편집숍 ‘스튜디오B’ 론칭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최홍성)이 지난 21일 현대백화점 판교점 2층에 핸드백 및 액세서리 편집숍 ‘스튜디오B’를 론칭했다.

‘스튜디오B’는 해외 유명 브랜드 및 국내 브랜드의 핸드백과 액세서리를 엄선해 선보이는 편집숍이다.

이번에 오픈한 판교점에는 알렉산더 맥퀸, 스텔라 매카트니, 마틴 마르지엘라, 프로엔자 스쿨러 등 해외 유명 브랜드와 더불어 클레어 비비에르, 매종 토마스, 하이드 바이 글렌다 등 신규 브랜드까지 총 13개 브랜드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클레어 비비에르는 가방과 클러치의 중간 부분에 줄무늬를 접목한 상징적인 디자인으로 캘리포니아와 뉴욕을 중심으로 인기몰이 중이며, 프랑스 브랜드 메종 토마스는 100% 송아지 가죽을 사용해 프랑스 현지에서 수작업을 통해 제품을 제작하기로 유명하다. 또한 하이드 바이 글렌다는 ‘스튜디오B’만을 위한 독점 제품을 별도로 제작해 판매한다.

황유선 스튜디오B 브랜드 매니저는 “이번 편집숍은 핸드백에 관심이 많은 여성 고객들에게 제품의 가격을 직접 비교해보고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했다”라며 “대중화된 럭셔리 브랜드가 아닌 새로운 디자인의 가방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오는 9월에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에 ‘스튜디오B’의 두 번째 매장을 오픈할 예정이다.

256 Likes
4 Shares
0 Comment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