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연말 파티에서 ‘신데렐라’로 거듭나기

여성들의 체구보다 큰 크기로 시선을 압도하던 빅백의 자리를 ‘미니백’들이 채우고 있다.

빅백의 인기가 오랜 시간 이어지며 트렌드를 평정하던 때가 있었다. 클러치백 마저 커다란 사이즈가 대세라던 때가 지나고 바야흐로 미니백의 시대가 왔다. 이번 시즌에는 작은 사이즈의 가방이 인기를 끄는데 그치지 않고 미니백을 2~3개 레이어드하거나, 마이크로 사이즈의 백을 참 장식으로 활용하는 등 다양한 스타일링까지 제시됐다.

또한 겨울을 맞아 분위기를 전환할 수 있는 화려한 패턴과 장식이 주목을 받기 시작하면서, 각 브랜드에서는 미니백을 대거 출시하며 하반기 파티 시즌을 공략하고 있다. 최근 트렌드 아이템으로 떠오른 ‘미니백’은 한층 더 화려한 파티 패션을 완성시키며, 강렬한 인상을 남기기에 충분하다. 당신을 연말 시즌의 주인공으로 거듭나게 할 감각적인 미니백들을 소개한다.

# 연말 파티의 또 다른 주인공, 개성만점 ‘미니백’독일 럭셔리 브랜드 MCM은 연말을 맞아 크리스마스 파티를 비롯한 다양한 파티에 어울리는 홀리데이 컬렉션 ‘다이아몬드 앳 미드나잇(Diamond at Midnight)’을 출시했다. 오스트리아 주얼리 브랜드 스와로브스키(SWAROVSKI)의 화려하고 영롱한 비즈 장식이 더해져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특히 홀로그램 소재 위에 MCM의 ‘로보터 백’ 형태를 스와로브스키로 형상화한 ‘홀로그램 밀라 스페셜’의 경우 파티 분위기를 한층 더 북돋워 줄 컬러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여기에 밍크 퍼 소재로 제작된 ‘로빗 퍼 참’ 장식을 더하면 연말 파티의 주인공으로 거듭날 수 있다.

MCM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인 ‘홀로그램 밀라 스페셜’의 경우 홀로그램 소재와 스와로브스키가 다양한 색을 발산하기 때문에 어떤 의상과 매치해도 조화롭게 어울린다”라며 “레드 컬러의 립스틱이나 블링블링한 네일아트로 포인트를 더하면 파티 분위기를 제대로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또한 MCM 홀리데이 컬렉션의 참 장식들은 화려함으로 시선을 압도한다. 토끼 헤드에 퍼 바디를 더한 ‘로빗 퍼 참’과 우주를 모티브로 제작한 ‘아스트로 참’은 밍크와 스와로브스키가 적용된 아이템으로 심플한 토트백에 매치했을 때 고급스럽고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로빗 참’과 ‘로보터 참’의 경우 각각 우주에서 온 토끼와 로봇을 상징하는 아이템으로 사이버틱한 소재와 스와로브스키가 만나 키치한 감성을 어필한다.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랑방(Lanvin)은 다양한 색상의 크리스털 장식이 더해져 파티 분위기를 완벽하게 이끄는 아이템을 선보였다. 나파 가죽 위에 반짝이는 크리스털이 수놓아져 세련된 멋을 자아내며, 탈부착이 가능한 체인이 적용돼 미니백 또는 크로스백으로 연출할 수 있다.

랑방 관계자는 “심플한 디자인과 화려한 멋이 공존하는 아이템으로 클래식한 의상에 매치하면 활기를 더할 수 있고, 시크룩에 활용하면 강렬한 분위기를 더할 수 있다”라며 “또한 여성스러운 옷차림에 레이어드하면 귀엽고 발랄한 느낌을 줄 수 있으니 참고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생로랑(SAINT LAURENT)은 꽃향기가 가득한 클러치백을 제안했다. 블랙 컬러의 가죽 소재에 들꽃 패턴을 적용해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며, 탈부착이 가능한 어깨 끈을 사용해 숄더백과 클러치백으로 연출할 수 있다.

생로랑 관계자는 “섹시한 원피스 차림에 숄더백으로 매치하거나, 어깨 끈을 짧게 감아쥐어 시크한 글램룩에 착용해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라며 “최근에 유행하고 있는 와이드 팬츠나 롱 코트 등 어떤 아이템과 매치해도 조화롭게 어울려 데일리백으로 손색이 없다”라고 전했다.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모스키노(Moschino)는 가죽 재킷을 닮은 미니백을 선보였다. 독특한 느낌의 징과 지퍼 장식, 체인이 장식돼 가죽 재킷의 디테일이 그대로 살아있다. 무통 재킷과 가죽 스키니 팬츠, 롱부츠 등과 매치했을 때 빛을 발하며, 화려한 파티룩에 함께 매치해도 감각적인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 연말 파티룩은 어떻게 연출하지?연말 파티 의상 선택이 어렵다면 포인트로 활용할 ‘미니백’을 염두에 두고 옷을 고르는 것이 현명하다. 기본 색상인 블랙은 누구에게나 잘 어울리며, 미니백과 비슷한 색상의 패턴이 적용된 옷을 고르면 쉽게 하나의 룩으로 어우러진다. 골드나 실버 등 메탈릭한 느낌을 주는 원단과 금사, 은사가 섞인 니트 소재의 의상은 빛을 반사하기 때문에 한층 더 화려한 파티를 즐길 수 있다. 크리스마스 파티의 경우 대표 색상인 레드와 그린 컬러의 의상이나 액세서리를 선택해 분위기를 업그레이드하는 것이 좋다.

액세서리를 고를 때 미니백에 장식된 요소와 비슷한 소재를 선택하면 이질감 없이 통일감을 줄 수 있다. 특히 클럽 파티나 칵테일파티 등 화려한 조명과 음악이 어우러지는 자리에서 커팅이 들어간 크리스털 액세서리를 선택한다면 빛을 다각도로 반사해 우아하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또한 식사 자리나 와인 모임 등 정적인 분위기의 파티라면 목걸이나 반지 등 심플한 주얼리로 가짓수를 줄이고 화려한 백을 매치해 포인트를 더하는 것이 좋다.

82 Likes
3 Shares
0 Comment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