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TV스타일]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옆집 언니 같은 파자마 스타일

배우 신민아가 자연스러운 매력을 과시했다.

KBS 2TV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 8회에서는 강주은(신민아)을 만나기 위해 김영호(소지섭)가 대구를 찾아 둘의 애정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민아는 잠옷 차림으로 등장해 옆집 언니 같은 내추럴한 매력을 뽐냈다. 그녀는 파자마 팬츠에 코트만 걸친 현실적인 스타일을 연출하며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100% 발산했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신민아, 뭘 입어도 예뻐”, “현실적인 홈 웨어, 사랑스럽다”, “신민아니까 가능해”, “나도 저렇게 입고 싶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오 마이 비너스’는 고대 비너스 몸매가 된 여자 변호사와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 트레이너가 만나 비밀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82 Likes
7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