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도은바이도은, 시간을 거슬러 만나다

도은바이도은디자이너 김도은의 ‘도은바이도은’은 지난 9일 대구 산격동 패션디자인개발지원센터에서 열린 ‘2016 직물과 패션의 만남전’에서 마지막 무대를 장식했다.

국내 뿐 아니라 해외 시장에서도 안정적으로 입지를 다져온 ‘도은바이도은’은 네덜란드, 사우디아라비아, 홍콩, 가나 등지에 편집숍 입점, 캐나다와 중국 각지 백화점 등에 매장 입점 등 활발한 국내외 시장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대구 대표 소재업체인 송이실업, 영원코포레이션과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주목을 받았다.

송이실업은 글로벌 섬유산업의 리더라는 기치로 매년 10회가 넘는 국내외 전시회 참가 및 참관과 지속적인 시장조사를 해오며 미래 섬유 산업을 위한 견고한 준비에 힘쓰고 있는 업체이다. 숙녀복 폴리에스터 소재 사업으로 2000년에 창립된 영원코포레이션은 창사 후 꾸준하게 전 세계 유명브랜드와 협업을 이어가고 있으며 감성소재 원단과 기능성 소재 개발 등으로 세계가 주목하는 소재개발 기업으로의 도약이 기대되고 있다.

도은바이도은’은 이번 행사에서 ‘타임리스(Timeless)’라는 테마로 시간을 거슬러 올라 만나는 모던한 엘레강스와 로맨틱한 미니멀리즘으로 표현되어 나이를 초월해 개성을 중요시하는 여성들에게 어필했다.

[행사 스케치]

327 Likes
3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