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中 ‘태양의 후예’ 신드롬에 역직구 매출 들썩

中 ‘태양의 후예’ 신드롬에 역직구 매출 들썩 | 1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한국은 물론 동시방영 되고 있는 중국에서도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역직구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드라마 주인공 송중기, 송혜교가 사용하는 제품뿐만 아니라 관련 브랜드 제품까지 매출이 상승하고 있는 것.

알리바바 공식 파트너사인 에이컴메이트(대표 강철용)가 자사가 운영하고 있는 티몰글로벌 직영몰 2곳의 매출추이 통계를 살펴본 결과 건강식품몰 HF21(hf21.tmall.hk)에서 홍삼브랜드 정관장 홍삼정 제품의 3월 판매량이 1월보다 무려 1000%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태양의 후예 주인공 송중기가 정관장 제품인 ‘홍삼정 에브리타임’을 즐겨먹는 장면이 지속적으로 노출되며 정관장 브랜드에 대한 중국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졌고 자연스럽게 매출 상승으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

또한 드라마 속에 직접 등장하진 않지만 PPL 브랜드와 연관된 제품들도 중국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마찬가지로 에이컴메이트가 운영 중인 화장품몰 TJ21(tj21.tmall.hk) 매출추이 통계를 살펴본 결과 아모레퍼시픽 아이오페(IOPE) 제품의 3월 판매량이 2월 대비 4배나 증가했다. 일명 송혜교 화장품으로 불리는 라네즈 BB쿠션, 투톤 립스틱 등이 중국인들에게 인기를 끌면서 같은 아모레퍼시픽 계열의 아이오페 제품까지도 덩달아 매출상승 효과를 누리고 있는 것이다.

송종선 에이컴메이트 상해법인 대표이사는 “작년 중국에서 큰 인기를 얻은 ‘별그대’의 경우 국내 종영 이후에 중국에 수출되어 PPL 제품의 한류효과가 한국과 어느 정도 시차를 두고 난 반면 ‘태양의 후예’는 중국 온라인 플랫폼 아이치이(爱奇艺)에 동시 방영되고 있어 드라마의 인기가 제품 판매량에 즉각적으로 반영되고 있다”며 “이처럼 한국과 중국 사이의 문화 시차가 사라짐에 따라 중국 역직구 시장에서 드라마, 음악 등 한류 문화콘텐츠의 영향력이 앞으로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컴메이트는 2008년 중국에 진출해 ‘알리바바’ 뿐만 아니라 중국 검색 포털 사이트 ‘바이두’, SNS 채널 ‘웨이보’와의 밀접한 업무 제휴를 바탕으로 한국 주요 브랜드 200여개를 중국 내 유력 온라인몰에서 판매 운영 대행해 오고 있다.

171 Views
7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