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롯데홈쇼핑, 옴니채널 서비스 강화…아울렛 매장 ‘스튜디오샵’ 오픈

롯데홈쇼핑(대표 강현구)은 8일 이천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에 TV홈쇼핑 제품과 서비스를 체험하고 현장에서 직접 구매도 가능한 ‘롯데홈쇼핑 스튜디오샵 이천점’(163㎡)을 오픈한다.

롯데홈쇼핑 스튜디오샵은 온오프라인 및 모바일 간 경계를 허물고 고객이 원하는 상품을 원하는 곳 어디에서나 구입할 수 있도록 하는 옴니채널(Omni Channel) 서비스의 일환으로 지난해 10월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지하광장에 처음 오픈됐다. ‘스튜디오샵 잠실점’은 단독 브랜드 전시는 물론 신상품 쇼케이스, 바자회 등 각종 고객 소통 행사로 월평균 3천명 이상의 고객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스튜디오샵 이천점’은 제품과 서비스 체험에 중점을 둔 ‘스튜디오샵 잠실점’과 달리 매장에서 체험, 구매, CS처리까지 가능한 멀티샵 형태로 운영된다.

‘스튜디오샵 이천점’에서는 롯데홈쇼핑 단독 브랜드 ‘조르쥬레쉬’, ‘페스포우’, ‘다니엘에스떼’, ‘케네스콜’, ‘샹티’, ‘아카이브56’을 비롯해 총 17개 대표 브랜드의 여성 패션 의류, 잡화, 란제리 상품 100여 종이 전시된다. TV홈쇼핑에서 주로 세트 구성으로 판매되는 의류, 속옷 등을 낱개 단위로 판매하고 정상가의 30~7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인다.

강현구 롯데홈쇼핑 대표는 “롯데홈쇼핑 스튜디오샵은 단매하는 매장이 아니라 고객에게 TV와 모바일,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방송과 상품 관련 문의 및 입점 상담 등 쌍방향 소통까지 가능한 옴니채널을 구현하는 공간”이라며 “롯데 그룹 계열사와 연계해 주요 쇼핑 지역에 매장을 지속적으로 오픈하고 기존 홈쇼핑에서 시도하지 못한 다양한 혁신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12일 파주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에 ‘스튜디오샵 파주점’ (138㎡)을 연이어 오픈하며 옴니채널 서비스 강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향후 오프라인 스튜디오샵 매장을 확대하고 백화점 브랜드 강화를 비롯해 뷰티, 주방, 생활용품 등 상품군을 다양화해 ‘종합 라이프 스타일 쇼핑 공간’으로 자리 잡는다는 계획이다.

731 Like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