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뉴발란스, 여름 시즌 맞아 ‘NB 래쉬가드’ 선보여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New Balance)가 여름 시즌을 맞아 뛰어난 자외선 차단 기능을 갖춘 ‘NB 래쉬가드’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NB 래쉬가드’는 SPF 50+의 강력한 자외선 차단 기능으로 여름철 장시간 야외 활동에도 피부를 안전하게 보호해주며 탁월한 흡한속건 효과로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건조해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특히 하단 내부에 스트링이 적용돼 롱 기장의 지퍼를 사용해 입고 벗기가 용이하다.

또한 오드람프 봉제 기술로 원단이 만나는 부분의 시접을 없애 착용 시 가려움과 불편함을 최소화했으며 면과 같은 핸드필 소재로 부드럽게 몸을 감싸준다. 이외에도 사방 스판 소재도 적용돼 높은 활동성과 체형 보정 효과를 누릴 수 있으며 장시간 물놀이나 세탁 후 발생하기 쉬운 물 빠짐 현상과 형태 변형을 최소화했다.

래쉬가드와 함께 비치 팬츠도 선보였다. 메커니컬 스트레치 원단으로 제작돼 우수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래쉬가드와 함께 매치하면 센스 넘치는 바캉스룩을 연출할 수 있다. 특히 밑단 부분을 U자형으로 제작해 다리가 날씬하고 길어 보이며 간단한 소지품을 수납할 수 있는 포켓이 달려있어 실용성을 더했다.

뉴발란스 담당자는 “활동성은 물론 몸매 보정 효과를 더해 슬림한 라인을 살려주는 래쉬가드의 인기가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라며 “이번에 출시한 ‘NB 래쉬가드’는 여름 시즌 워터 스포츠를 즐기는 이들뿐만 아니라 등산, 조깅 등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에도 착용할 수 있다.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바캉스룩에 꼭 필요한 커플 아이템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뉴발란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27 Likes
5 Shares
0 Comments

패션서울 편집부

press@fashionseoul.com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합니다.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