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나이스크랍, 라이징모델 ‘리엔느 포디나’ 뮤즈로 발탁

엔씨에프(대표 설풍진)에서 전개하는 컨템포러리 여성복 브랜드 나이스크랍(Niceclaup)이 2016 F/W 뮤즈로 리엔느 포디나를 선정하고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

리엔느 포디나(Liene Podina)는 선이 굵고 개성 있는 얼굴로 현재 패션쇼에서 가장 주목 받고 있는 라이징 모델로 최근 패션 신드롬을 일으킨 베트멍(Vetments)의 뮤즈로 발탁되기도 했다.

모델 리엔느 포디나와 함께한 나이스크랍의 새 광고 캠페인은 ‘3 DAYS IN BERLIN(베를린에서의 3일)’을 슬로건으로 최근 새롭게 트렌디한 도시로 떠오른 독일 베를린을 중심으로 촬영이 진행됐다.

리엔느 포디나는 나이스크랍 광고 캠페인을 통해 모델로서의 화려한 삶과 카메라 밖에서의 평범한 삶, 그녀가 생각하는 패션과 아트, 디자인에 대한 가치관 등 그녀만의 다양한 감성을 스토리텔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리엔느 포디나의 라이프스타일 화보와 캠페인 영상은 나이스크랍 홈페이지와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만나볼 수 있다.

131 Likes
4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