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tv style] ‘푸른 바다의 전설’ 이지훈의 재벌 2세 룩

이지훈

‘푸른 바다의 전설’은 드라마가 후반에 접어들면서 ‘허치현’ 역으로 활약 중인 배우 이지훈이 부드러움과 섬뜩함을 오가는 악역으로 변신해 극 중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지훈은 이전과 달라진 차가운 분위기의 냉철한 모습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해 막판 시청률 고공행진에 힘을 보태고 있다,

이처럼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낸 이지훈의 활약에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더불어 그가 선보이는 수트 패션 또한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깔끔하고 지적인 허치현 역을 통해 수트를 활용한 세련된 느낌의 재벌 2세 룩을 완성했다.

드라마에서 이지훈은 자신의 몸에 완벽하게 떨어지는 핏의 정통 수트를 깔끔하게 소화해내며 자칫 올드해 보일 수 있는 아이템을 젠틀한 느낌으로 마무리했다. 은은한 체크 패턴이 돋보이는 네이비 컬러의 수트는 클래식하면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며 동일한 컬러의 넥타이를 활용해 격식을 갖췄다.

이지훈이 입은 제품은 남성복 앤드지 바이 지오지아로 알려졌다.

591 Likes
6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