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item talk] 라코스테, ‘프렌치 레귤러 핏’ 폴로 셔츠

라코스테

동일드방레(대표 배재현)가 전개하는 프랑스 프리미엄 캐주얼 브랜드 라코스테(LACOSTE)가 브랜드의 아이콘인 피케 폴로 셔츠의 새로운 핏을 선보이며 올 봄 여름 고객들에게 새로운 스타일을 제안한다.

‘프렌치 레귤러 핏’이라는 이름으로 탄생한 뉴 핏 컬렉션은 아시아의 중심인 한국의 소비자를 타깃으로 라코스테 프랑스 본사에서 특별 개발한 것이다. 한국인에게 완벽하게 어울리는 바디 및 소매 기장을 구현했고 최근 트렌드인 레이드백(자연스럽고 편안한 스타일을 추구하는 패션 트렌드)을 반영하여 보다 여유롭게 디자인된 품과 투 버튼 플래킷으로 모던하게 완성한 조화로운 실루엣을 특징으로 한다.

브랜드의 창립자인 르네 라코스테가 개발한 편안하고 실용적인 피케 소재로 완성한 이 새로운 핏의 아이템은 직장에서나 포멀하게 즐기는 자리 그리고 주말에 즐기는 휴식 시간까지 다양한 TPO를 만족시킨다.

편안한 차림을 선호하는 비즈니스 맨의 경우 슬랙스, 로퍼와 함께 매칭하고 블레이저를 걸치면 완벽한 비즈니스 캐주얼룩을 연출할 수 있다. 클래식한 스타일의 시계나 행커치프 같은 액세서리로 위트를 더하면 직장에서나 저녁 모임에서도 돋보이는 룩을 완성할 수 있다.

한편 라코스테는 테니스계의 전설적인 선수 르네 라코스테(Rene LACOSTE)가 1933년 피케 소재로 만든 짧은 소매의 테니스 셔츠 ‘L.12.12 폴로 셔츠’를 개발하면서 이에 자신의 상징인 악어를 새겨 넣은 것에서 시작된 브랜드다.

라코스테는 매년 세계에서 1천만 장 이상의 판매를 기록하고 있는 월드 베스트셀러 아이템인 폴로 셔츠뿐만 아니라 남성복, 여성복, 향수, 가방, 신발 등 토털 컬렉션을 선보이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354 Likes
6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