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휠라 골프, 홀세일 비즈니스로 전환

휠라 골프

휠라 골프가 기존 백화점과 대리점 중심의 유통에서 홀세일 방식을 중심으로 전환한다.

휠라 골프는 2018년 봄‧여름 시즌부터 골프 전문점 및 골프장 클럽 하우스 등의 홀세일(wholesale) 채널을 중심으로 이태원 직영점을 비롯한 기존 휠라 메가 스토어(대형 가두점)를 더해 브랜드를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이 같은 결정은 운영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내려진 처방이다. 국내 골프웨어시장은 최근 2년간 10개 이상의 신규 브랜드가 앞다퉈 론칭하며 시장이 포화상태에 달했다는 분석이다.

휠라는 과포화된 시장 상황에 맞춰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차별화 전략의 필요성을 절감하며 홀세일 채널의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골프시장에서는 홀세일을 가장 선호하는 유통방식 중 하나로 채택하고 있다는 점도 영향을 미쳤다. 기존 유통 방식에 따른 높은 마진율을 낮출 수 있어 향후 안정적인 수익 창출도 기대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휠라 골프는 합리적인 가격대의 제품들로 고객층을 선점한다는 구상이다.

휠라 골프 관계자는 “이번 홀세일 비즈니스 모델 전환은 수익성 제고의 개념을 넘어 향후 국내 신규 골프마켓 창출 및 확장을 염두에 둔 장기적 관점에서 이뤄진 결정이다”며 “홀세일 방식을 통한 유통채널 전환과 함께 고객 니즈에 부합한 제품 개발로 차별화된 가치를 키워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217 Likes
72 Shares
0 Comments

김정훈

풀코스 마라톤을 즐기는 패션에디터. 스포츠 / 아웃도어 / 온오프 리테일을 출입합니다. ethankim@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