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photo] 패셔니스타 현아, “소화 못하는 패션이 없네”

현아

최근 트리플 H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현아는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의 화보 촬영을 위해 지난 8일 김포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했다.

현아는 평소 패셔니스타답게 감각적인 공항패션을 완성해 주목을 받았다.

현아가 공항패션으로 착용한 백은 메트로시티가 이탈리아 창립 25주년을 기념해 스페셜 에디션으로 출시한 ‘치따백’으로 이탈리아의 아름다운 도시에서 영감을 받아 출시됐다.

메트로시티의 치따백은 물의 도시 ‘베네치아’, 꽃의 도시 ‘피렌체’, 사랑의 도시 ‘로마’, 패션의 도시 ‘밀라노’ 총 4 가지 컬렉션으로 총 25 종이며 스트라이프, 플로럴, 도트, 핸드드로잉 등 다양한 패턴과 컬러로 선택에 폭이 넓어 트렌드에 민감한 여성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아가 공항패션으로 착용한 스타일은 물의 도시 ‘베네치아’ 컬렉션이다. 가벼운 캔버스 소재에 시원한 스트라프 패턴으로 썸머시즌에 제격이며 현아의 힙 하면서도 세련된 공항패션에도 완벽하게 어울렸다.

현아가 착용한 치따백은 메트로시티의 팝업스토어 ‘벨라 이탈리아(Bella Italia)’와 공식 온라인 몰을 통해서 구매가 가능하다.

163 Likes
1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