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양해일 디자이너, HEILL 18/19 FW 파리패션위크 성료

18/19FW 파리패션위크에 참가한 양해일 디자이너의 ‘해일(HEILL)’이 가 많은 찬사를 받으며 성공적인 쇼를 마쳤다.

지난 4일 오후 2시(현지시간), 파리 르 브리스톨(Le Bristol) 호텔에서 열린 ‘해일’ 18/19FW 컬렉션은 전통 민화속의 개를 모티브로 2018년 황금개띠의 해를 맞아 역동적이고 강한 기운을 표현했다. ‘해일’은 이번 18/19FW 컬렉션에서  우리와 가장 친숙한 동물인 개의 활기찬 기운과 즐거움을 그래픽과 황금색, 레드 등의 컬러로 표현한 다채롭고 유니크한 컬렉션으로 주목을 받았다.

특히 ‘해일’ 파리 패션쇼에서는 올해 40주년을 맞은 슈즈브랜드 ‘세라제화’, 나전칠기 장인 김용겸 장인의 자개 클러치, 레더브랜드 ‘마스코란자’ 등의 다양한 협업으로 ‘해일’ 컬렉션을 더욱 돋보이게 했다.  해일 측은 “쇼가 끝나고 시선을 사로잡는 고급스러운 의상과 악세서리를 직접 보기위해 파리 쇼룸 여부를 묻는 현지 프레스들의 문의가 쇄도했다”고 전했다.

‘해일’의 파리패션위크 참가는 이번이 세번째로, 캐나다, 중국, 인도 등 해외 각국에서의 지속적인 해외 컬렉션 참가를 통해 세계를 무대로 한국 패션의 아름다움을 선보이고 있다.

양해일 디자이너는 “앞으로 더욱 활발한 활동으로 한국의 미를 해외 패션무대에 알리고자 노력하며, K-패션을 홍보하는 패션 전도사로서의 포부를 가지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일’은 현재 서울에 이어 파리에 쇼룸을 준비중이다.

915 Likes
5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