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FASHION

TBH글로벌, 스트릿 패션 ‘BHM’ 론칭

한-중 동시에 론칭, 170여개 영업망 등 공격적 영업 펼쳐

TBH글로벌(구 더베이직하우스, 대표 우종완, 이준호)이 남성 캐주얼 브랜드 ‘BHM(비에이치엠)’을 론칭하며 가수 ‘박재범’과 ‘그레이’를 모델로 선정했다.

‘BHM’은 3월 30일 첫 선보인 롯데백화점 본점 영플라자 매장을 시작으로 롯데백화점 동래점, 창원점, 노원점, 부산본점, 신세계백화점 광주점, 의정부점, 충청점까지 총 8개 매장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TBH글로벌 측은 현대백화점, AK플라자 백화점 등 다른 백화점 채널과도 매장 전개를 협의 중이라며, 한국과 동시에 중국에서도 론칭하며 170여개 매장을 운영하는 등 공격적인 경영을 할 뜻을 내비쳤다.

BHM은 ‘스트리트 패션’ 감성의 브랜드로 힙합문화를 기반으로 젊은 세대의 감각을 세련되게 풀어냈다. 브랜드 모델로는 AOMG의 수장인 가수 ‘박재범’과 ‘그레이’를 영입해 브랜드의 개성을 뚜렷하게 표현했다. 박재범, 그레이와 함께한 이번 화보는 “당신의 신념을 믿으세요(Believe your belief)”를 주제로 풀어냈으며, 두 모델의 멋스러운 표정과 포즈, 스타일링이 돋보인다.

타깃은 20대 초반 남성 고객으로 ‘에센셜(Essential)’, ‘스포츠(Sports)’, ‘스트리트(Street)’의 세가지 라인을 구성하였으며,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감각적인 디자인부터 트렌드를 빠르게 반영한 제품까지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283 Likes
16 Shares
0 Comments

김정훈

풀코스 마라톤을 즐기는 패션에디터. 스포츠 / 아웃도어 / 온오프 리테일을 출입합니다. ethankim@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