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자라, 증강현실(AR) 선보인다

자라자라(ZARA)는 4월 12일부터 2주 동안 국내 총 6 개 매장에서 증강현실(AR) 경험을 선보인다. 각 매장에 증강현실이라는 혁신적 콘셉트의 최첨단 기술을 더해, 고객들이 이전에  경험해보지 못한 방식으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가로수점, 강남역점, 스타필드 코엑스점, 롯데월드몰점, 명동 엠플라자점, 명동 눈스퀘어점 매장 등에서 증강현실 경험을 제공하며, 전 세계적으로는 약 130개 이상 매장에서 증강현실 콘텐츠를 선보인다.

자라의 증강현실 콘텐츠는 고객 맞춤형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으며, ‘ZARA AR’ 앱을 통해 자라 매장의 쇼윈도, 계산대, 온라인 주문 배송용 상자 등 총 세 곳에서 경험할 수 있다. 다양한 업계에서 증강현실 기술을 도입하고 있는 가운데, 자라는 유통업계에 기술을 기반으로 한 새롭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선보이고자 이번 ZARA AR 앱을 기획했다. 또한, 고객들이 증강현실 기술을 손쉽게 접하고 활용해볼 수 있도록 콘텐츠를 구성했다.

ZARA AR앱을 켜고 앱 전용 표지에 스마트폰 카메라를 비추면 화면에 모델 레아 줄리앙(Léa Julian)과 프랜 서머스(Fran Summers)가 등장해 약 7~12초 동안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걸어 다닌다. ZARA AR 앱을 통해 제공하는 12가지 버전의 역동적인 증강현실 영상은170평방미터(약 51평)의 면적에 68대의 촬영 카메라를 갖춘 세계 최대 규모의 홀로그램 촬영 시설에서 제작됐다.

증강현실 콘텐츠 에 등장하는 두 모델은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증강현실 공간 안에서 위치를 바꿔 움직이기도 하며, 자라의 리미티드 컬렉션인 ‘SS18 스튜디오 컬렉션’을 소개하고 서로 이야기를 나누기도 한다. ‘SS18 스튜디오 컬렉션’ 주제는 ‘맥시멀리스트(Maximalist)’로 디테일이 풍부한 디자인과 프린트 패턴이 특징이다.

뿐만 아니라, ZARA AR 앱에서 볼 수 있는 모든 의상은 앱에서 클릭 한 번으로 구매하거나 매장에서 직접 구매할 수 있다. ZARA AR의 콘텐츠는 휴대 기기의 종류와 사양에 관계없이 현실적인 경험을 제공하도록 구성되어있다. 또한, 방문자들은 ZARA AR 앱으로 홀로그램 사진을 찍는 등 증강현실 경험을 소셜미디어에 공유할 수 있다. 아울러 증강현실 경험을 극대화하기 위해, 운영 2주 차에는 새로운 콘텐츠가 추가로 업데이트된다.

ZARA AR 앱은 프랑스 파리에서 활동하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에즈라 페트로니오(Ezra Petronio)와 함께 개발했다. 또한, ZARA AR 앱은 홀로그램 콘텐츠 제작을 전문으로 하는 프랑스의 HOLOOH 사, 디지털 과학기술 연구 기관인 프랑스의 INRIA와 협력해 개발했으며, 고품질의 증강현실 경험을 제공한다.

668 Likes
198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